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금융 채무 연체자, 비수도권 가운데 최다
입력 2019.11.11 (13:52) 지역뉴스(창원)
경남의 금융 채무 연체자가
비수도권 지역 가운데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선동 의원이 금융감독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경남의 금융권 연체자는 6.3%로
서울과 경기, 인천을 제외하고는
비수도권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로는 울산 지역의 연체자가
지난 2014년보다 112% 늘었고,
경남도 71.4%가 늘어나
주력 산업의 불황 여파로 분석됐습니다.
금융 채무 연체자는
100만 원 이상을 3개월 이상 연체해
한국신용정보원에 등록된 사람입니다.
  • 경남 금융 채무 연체자, 비수도권 가운데 최다
    • 입력 2019.11.11 (13:52)
    지역뉴스(창원)
경남의 금융 채무 연체자가
비수도권 지역 가운데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선동 의원이 금융감독원 자료를 분석한 결과,
경남의 금융권 연체자는 6.3%로
서울과 경기, 인천을 제외하고는
비수도권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역별로는 울산 지역의 연체자가
지난 2014년보다 112% 늘었고,
경남도 71.4%가 늘어나
주력 산업의 불황 여파로 분석됐습니다.
금융 채무 연체자는
100만 원 이상을 3개월 이상 연체해
한국신용정보원에 등록된 사람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