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와대 “울산시장 측근 비리 첩보는 외부 제보…억측 말라”
입력 2019.12.04 (17:02) 수정 2019.12.04 (17:07)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청와대는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 수사를 촉발한 최초 첩보가 민정비서관실 다른 행정관이 외부에서 제보받아 보고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며, 고인이 된 수사관은 문건작성과 무관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것으로 더는 억측과 허무맹랑한 거짓으로 고인의 명예를 훼손하지 말아달라"며 "유서 조차 바로 보지 못한 유족에게 다시 한번 깊은 위로 말씀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 청와대 “울산시장 측근 비리 첩보는 외부 제보…억측 말라”
    • 입력 2019-12-04 17:02:51
    • 수정2019-12-04 17:07:12
    뉴스 5
청와대는 김기현 전 울산시장 측근 비리 수사를 촉발한 최초 첩보가 민정비서관실 다른 행정관이 외부에서 제보받아 보고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오늘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며, 고인이 된 수사관은 문건작성과 무관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것으로 더는 억측과 허무맹랑한 거짓으로 고인의 명예를 훼손하지 말아달라"며 "유서 조차 바로 보지 못한 유족에게 다시 한번 깊은 위로 말씀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