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성동 성매매 집결지 폐쇄 시민연대' 발족
입력 2019.12.04 (17:19) 수정 2019.12.04 (17:19) 지역뉴스(창원)
경남지역 145개
시민사회 단체로 꾸려진
창원 '서성동 성매매 집결지 폐쇄 시민연대'가
오늘(4일)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식 발족했습니다.
시민연대는 여성의 몸을 거래하는
서성동 집결지를 더 용인해서는 안 된다며,
업소들에 대한 강력한 행정대집행과 형사고발,
성매매 여성 자활 조례 제정 등을
창원시와 시의회에 촉구했습니다.
또, 경상남도와 교육청에도
관련 정책과 예산 지원을 요구했습니다.
  • '서성동 성매매 집결지 폐쇄 시민연대' 발족
    • 입력 2019.12.04 (17:19)
    • 수정 2019.12.04 (17:19)
    지역뉴스(창원)
경남지역 145개
시민사회 단체로 꾸려진
창원 '서성동 성매매 집결지 폐쇄 시민연대'가
오늘(4일) 창원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식 발족했습니다.
시민연대는 여성의 몸을 거래하는
서성동 집결지를 더 용인해서는 안 된다며,
업소들에 대한 강력한 행정대집행과 형사고발,
성매매 여성 자활 조례 제정 등을
창원시와 시의회에 촉구했습니다.
또, 경상남도와 교육청에도
관련 정책과 예산 지원을 요구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