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억대 뇌물 받은 공기업 임원 항소심 기각
입력 2019.12.04 (20:01) 수정 2019.12.04 (20:04) 지역뉴스(제주)
광주고등법원 제주 제1형사부는
뇌물수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9년에 벌금 2억 원 등을 선고받은
전 한국가스기술공사 제주LNG 지사장
59살 명 모 씨의 항소를 기각했습니다.
재판부는 명 씨가 잘못을 시인하고 있지만
뇌물 반환이 이뤄지지 않았고,
죄질이 불량하다며 이같이 판시했습니다.
지난해 10월, 명 씨는
제주시 연동의 한 아파트 150세대를
직원 숙소로 분양받게 해 주겠다며
건축업자로부터 현금 2억 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수억대 뇌물 받은 공기업 임원 항소심 기각
    • 입력 2019.12.04 (20:01)
    • 수정 2019.12.04 (20:04)
    지역뉴스(제주)
광주고등법원 제주 제1형사부는
뇌물수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9년에 벌금 2억 원 등을 선고받은
전 한국가스기술공사 제주LNG 지사장
59살 명 모 씨의 항소를 기각했습니다.
재판부는 명 씨가 잘못을 시인하고 있지만
뇌물 반환이 이뤄지지 않았고,
죄질이 불량하다며 이같이 판시했습니다.
지난해 10월, 명 씨는
제주시 연동의 한 아파트 150세대를
직원 숙소로 분양받게 해 주겠다며
건축업자로부터 현금 2억 원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