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분별한 개발에 해안사구 사라질 위기"
입력 2019.12.04 (20:02) 수정 2019.12.04 (20:04) 지역뉴스(제주)
제주환경운동연합 주최로
오늘 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열린
제주도 연안습지 보전 정책토론회에서
양수남 환경운동연합 대안사회국장은
해안과 육지를 잇는 모래언덕인 해안사구가
2017년 13.5 제곱킬로미터에서
현재 2.38 제곱킬로미터로
2년 만에 82%가 줄었다는 분석 결과를 제시했습니다.
특히 김녕과 행원, 월정리를 아우르는
김녕 해안사구는
카페와 펜션 등의 무분별한 개발로 훼손되고 있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 "무분별한 개발에 해안사구 사라질 위기"
    • 입력 2019.12.04 (20:02)
    • 수정 2019.12.04 (20:04)
    지역뉴스(제주)
제주환경운동연합 주최로
오늘 도의회 도민의방에서 열린
제주도 연안습지 보전 정책토론회에서
양수남 환경운동연합 대안사회국장은
해안과 육지를 잇는 모래언덕인 해안사구가
2017년 13.5 제곱킬로미터에서
현재 2.38 제곱킬로미터로
2년 만에 82%가 줄었다는 분석 결과를 제시했습니다.
특히 김녕과 행원, 월정리를 아우르는
김녕 해안사구는
카페와 펜션 등의 무분별한 개발로 훼손되고 있다며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