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 여자친구 부모 꽃집에 '방화 사주' 부사관 적발
입력 2019.12.04 (20:37) 지역뉴스(순천)
광주 서부경찰서는
헤어진 여자친구 부모가 운영하는 꽃집에
불을 지르게 한 혐의로
공군 하사 22살 A씨를 입건해
군 헌병대에 인계했습니다.
경찰은
A씨에게 450만원을 받기로 하고
지난달 24일 새벽 2시 50분쯤
광주시 서구 마륵동 화훼단지의
비닐하우스 2개 동에 불을 지른 혐의로
34살 B씨도 구속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최근 이별한 여자친구에 대한 불만으로
인터넷 카페를 통해 알게 된 B씨에게
방화를 사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끝)
  • 전 여자친구 부모 꽃집에 '방화 사주' 부사관 적발
    • 입력 2019.12.04 (20:37)
    지역뉴스(순천)
광주 서부경찰서는
헤어진 여자친구 부모가 운영하는 꽃집에
불을 지르게 한 혐의로
공군 하사 22살 A씨를 입건해
군 헌병대에 인계했습니다.
경찰은
A씨에게 450만원을 받기로 하고
지난달 24일 새벽 2시 50분쯤
광주시 서구 마륵동 화훼단지의
비닐하우스 2개 동에 불을 지른 혐의로
34살 B씨도 구속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최근 이별한 여자친구에 대한 불만으로
인터넷 카페를 통해 알게 된 B씨에게
방화를 사주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끝)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