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거녀 딸 폭행 20대 실형… 방치한 친모도 유죄
입력 2019.12.04 (20:53) 지역뉴스(충주)
청주지방법원은
동거 중인 여성의 어린 딸을 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23살 A 씨에게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습니다.
또 이를 알고도 경찰에 신고하거나
딸을 보호하지 않은 혐의로
친모 25살 B 씨에게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 4월, 청주에 있는 집에서
생후 21개월 된 B 씨 딸의 얼굴 등을
폭행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습니다.
B 씨는 자신이 집을 비울 때마다
아이에게 생기는 멍 자국 등을 보고
폭행을 인식했지만
적절한 보호 조치를 하지 않아 함께 기소됐습니다.
  • 동거녀 딸 폭행 20대 실형… 방치한 친모도 유죄
    • 입력 2019.12.04 (20:53)
    지역뉴스(충주)
청주지방법원은
동거 중인 여성의 어린 딸을 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된 23살 A 씨에게
징역 1년 6월을 선고했습니다.
또 이를 알고도 경찰에 신고하거나
딸을 보호하지 않은 혐의로
친모 25살 B 씨에게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지난 4월, 청주에 있는 집에서
생후 21개월 된 B 씨 딸의 얼굴 등을
폭행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습니다.
B 씨는 자신이 집을 비울 때마다
아이에게 생기는 멍 자국 등을 보고
폭행을 인식했지만
적절한 보호 조치를 하지 않아 함께 기소됐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