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산 소월리에서 '사람얼굴 모양' 토기 출토
입력 2019.12.04 (21:52) 지역뉴스(대구)
경산 소월리 유적에서

5세기에 만들어진

사람 얼굴 모양 토기가 출토됐습니다.

문화재청은

"세 방면에 얼굴 모양이

표현된 사례는 처음"이며

"의례 행위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문화재청은 또

"조사가 진행 중인 구덩이 내부에서

토기 외에도 다양한 유물이

확인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끝)
  • 경산 소월리에서 '사람얼굴 모양' 토기 출토
    • 입력 2019.12.04 (21:52)
    지역뉴스(대구)
경산 소월리 유적에서

5세기에 만들어진

사람 얼굴 모양 토기가 출토됐습니다.

문화재청은

"세 방면에 얼굴 모양이

표현된 사례는 처음"이며

"의례 행위와 관련이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문화재청은 또

"조사가 진행 중인 구덩이 내부에서

토기 외에도 다양한 유물이

확인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끝)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