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무너진 비탈면 "붕괴 취약"…원인은 오리무중
입력 2019.12.04 (19:30) 수정 2019.12.05 (09:55)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무너진 비탈면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지난 10월, 부산 사하구의 한 마을 뒷산이 무너져 4명이 숨지고 수백억 원 대의 재산피해가 났는데요, 산사태가 난 곳은 붕괴에 취약한 지역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산사태의 원인은 여전히 오리무중입니다.

 강예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순식간에 흘러내린 흙더미가 산 아랫마을을 덮쳤습니다.

 산사태가 난 지 두 달째. 엄청난 양의 흙에 파묻혔던 주택과 공장이 제 모습을 드러내고, 파손된 도로도 일부 복구됐습니다.

 구청은 내년 우기 전에 복구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사하구청 관계자 [녹취]
"지금 도로 정비하고 사면을 어떻게 잡아야 하고 이런 걸 설계하고 있습니다. 내년 2~3월까지는 공사할 거 같아요."


 산사태가 발생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는 한국토목학회는 무너진 비탈면이 석탄재와 폐기물 등으로 매립된 곳이라 붕괴에 취약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뚜렷한 붕괴 원인은 확인하지 못했습니다.

 정진교/부산과학기술대학교 교수[녹취]
 "원인은 지금 추정을 할 수가 없습니다. 지금까지 발표한 내용은, 우리가 이 붕괴가 된 원인에 대해서 우리가 분석하기 위해서 붕괴된 원인을 분석하기 위해서 그 기초자료를 조사한 겁니다. 말 그대로."

 사고 당시 현장을 둘러본 산사태 전문가들은 군 훈련장이 들어선 산 정상 개발로 물길이 인위적으로 바뀌고 배수도 잘 안 돼 붕괴로 이어졌다고 지적했습니다.

 토목학회는 산사태 주변 지역의 토양 오염 여부도 조사하고 있다며, 붕괴 원인과 비탈면 보강 대책은 내년 2월 초쯤 발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강예슬입니다.
  • 무너진 비탈면 "붕괴 취약"…원인은 오리무중
    • 입력 2019.12.04 (19:30)
    • 수정 2019.12.05 (09:55)
    뉴스9(부산)
무너진 비탈면
[앵커멘트]

 지난 10월, 부산 사하구의 한 마을 뒷산이 무너져 4명이 숨지고 수백억 원 대의 재산피해가 났는데요, 산사태가 난 곳은 붕괴에 취약한 지역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산사태의 원인은 여전히 오리무중입니다.

 강예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순식간에 흘러내린 흙더미가 산 아랫마을을 덮쳤습니다.

 산사태가 난 지 두 달째. 엄청난 양의 흙에 파묻혔던 주택과 공장이 제 모습을 드러내고, 파손된 도로도 일부 복구됐습니다.

 구청은 내년 우기 전에 복구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사하구청 관계자 [녹취]
"지금 도로 정비하고 사면을 어떻게 잡아야 하고 이런 걸 설계하고 있습니다. 내년 2~3월까지는 공사할 거 같아요."


 산사태가 발생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는 한국토목학회는 무너진 비탈면이 석탄재와 폐기물 등으로 매립된 곳이라 붕괴에 취약하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아직까지 뚜렷한 붕괴 원인은 확인하지 못했습니다.

 정진교/부산과학기술대학교 교수[녹취]
 "원인은 지금 추정을 할 수가 없습니다. 지금까지 발표한 내용은, 우리가 이 붕괴가 된 원인에 대해서 우리가 분석하기 위해서 붕괴된 원인을 분석하기 위해서 그 기초자료를 조사한 겁니다. 말 그대로."

 사고 당시 현장을 둘러본 산사태 전문가들은 군 훈련장이 들어선 산 정상 개발로 물길이 인위적으로 바뀌고 배수도 잘 안 돼 붕괴로 이어졌다고 지적했습니다.

 토목학회는 산사태 주변 지역의 토양 오염 여부도 조사하고 있다며, 붕괴 원인과 비탈면 보강 대책은 내년 2월 초쯤 발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강예슬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