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기생충’ 전미 비평가협회 선정 ‘외국어영화상’
입력 2019.12.05 (06:54) 수정 2019.12.05 (07:3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문화광장] ‘기생충’ 전미 비평가협회 선정 ‘외국어영화상’
동영상영역 끝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전미 비평가협회의 외국어영화상을 받았습니다.

최우수 작품상엔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아이리시맨'이 선정됐고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의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과 배우 브래드 피트가 각각 감독상과 남우 조연상을 받았습니다.

미국에서 110년 역사를 가진 이 협회의 시상은 내년 2월 아카데미 영화상까지 이어질 각종 영화상의 신호탄으로 여겨지고 있는데요,

따라서 이번 수상작과 수상자들은 앞으로 열릴 다른 영화상에서도 트로피를 안을 가능성이 클 거란 분석입니다.
문화광장 기사 더보기
  • [문화광장] ‘기생충’ 전미 비평가협회 선정 ‘외국어영화상’
    • 입력 2019.12.05 (06:54)
    • 수정 2019.12.05 (07:36)
    뉴스광장 1부
[문화광장] ‘기생충’ 전미 비평가협회 선정 ‘외국어영화상’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전미 비평가협회의 외국어영화상을 받았습니다.

최우수 작품상엔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아이리시맨'이 선정됐고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인 할리우드'의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과 배우 브래드 피트가 각각 감독상과 남우 조연상을 받았습니다.

미국에서 110년 역사를 가진 이 협회의 시상은 내년 2월 아카데미 영화상까지 이어질 각종 영화상의 신호탄으로 여겨지고 있는데요,

따라서 이번 수상작과 수상자들은 앞으로 열릴 다른 영화상에서도 트로피를 안을 가능성이 클 거란 분석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