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지소미아 종료 ‘조건부 연기’
“韓日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 16일 日개최 합의”
입력 2019.12.05 (10:03) 수정 2019.12.05 (10:06) 경제
“韓日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 16일 日개최 합의”
한국과 일본 양국이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를 오는 16일 개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5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스트리아 빈에서 한·일 수출관리정책대화 국장급 준비회의를 개최한 결과 제7차 한ㆍ일 수출관리정책대화를 오는 16일, 일본 도쿄 경제산업성에서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서 민감기술 통제 관련 현황과 도전,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과 이행, 향후 추진방향 등 양국 현안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사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는 한국 대표로 이호현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정책국장이 일본 대표로 이다 요이치 경제산업성 무역관리부장이 참석합니다.

정부는 특히 "향후 개최될 차기 정책대화 등을 통해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에 대한 상호 이해가 더욱 증진될 것이라는 데 양국이 인식을 공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29일, 정부는 한일 양국의 발표에 따라 국장급 수출관리정책대화를 개최하기로 했다며,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서 수출관리를 둘러싼 양국의 현안 해결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 “韓日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 16일 日개최 합의”
    • 입력 2019.12.05 (10:03)
    • 수정 2019.12.05 (10:06)
    경제
“韓日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 16일 日개최 합의”
한국과 일본 양국이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를 오는 16일 개최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늘(5일), 보도자료를 통해 "오스트리아 빈에서 한·일 수출관리정책대화 국장급 준비회의를 개최한 결과 제7차 한ㆍ일 수출관리정책대화를 오는 16일, 일본 도쿄 경제산업성에서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서 민감기술 통제 관련 현황과 도전,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과 이행, 향후 추진방향 등 양국 현안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사안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는 한국 대표로 이호현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정책국장이 일본 대표로 이다 요이치 경제산업성 무역관리부장이 참석합니다.

정부는 특히 "향후 개최될 차기 정책대화 등을 통해 양국의 수출통제 시스템에 대한 상호 이해가 더욱 증진될 것이라는 데 양국이 인식을 공유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지난달 29일, 정부는 한일 양국의 발표에 따라 국장급 수출관리정책대화를 개최하기로 했다며, 제7차 수출관리정책대화에서 수출관리를 둘러싼 양국의 현안 해결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