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2·16 부동산 대책…대출 죄고 세금 올린다
입력 2019.12.16 (18:13) 수정 2019.12.16 (18:28) KBS 경제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12·16 부동산 대책…대출 죄고 세금 올린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서울 등 일부 지역의 부동산 과열 움직임이 계속되자 정부가 오늘 또다시 부동산 종합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이 정부 들어 18번째인데 고가주택을 중심으로 대출은 조이고, 세금은 늘리기로 했습니다.

노태영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정부가 오늘 오후 관계부처 합동으로 대출은 줄이고 세금은 늘리는 방향의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홍남기/경제부총리 : "주택은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는 기초가 되는 만큼 불로소득을 위한 투기수단이 되어서는 안 되며 휴식과 안정을 주는 거주공간이 되어야 합니다."]

우선 시가 15억 원 초과 고가주택에 대해 주택담보대출을 아예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15억 원 이하 주택의 경우 9억 원 초과분에 한해서는 LTV를 20%만 인정합니다.

전세대출도 깐깐해집니다.

대출을 받은 후 시가 9억 원 초과 주택을 매입하거나 2주택 이상 보유할 경우 대출을 바로 회수하기로 했습니다.

세금의 경우 종합부동산세 부담이 커집니다.

공시가격에 따라 세율을 지금보다 0.1~0.3%포인트 올리되 조정대상지역 다주택 보유자는 최대 0.8% 포인트까지 상향 조정합니다.

조정대상지역 2주택자의 세 부담 상한도 200%에서 300%로 높입니다.

1세대 1주택자 장기보유 특별공제는 거주기간 요건을 추가합니다.

대신 1주택 보유 고령자의 경우 공제율을 높여 부담을 줄여주기로 했습니다.

양도세율도 강화돼 2년 미만 단기 보유 주택에 대한 양도세율은 최대 50%까지로 올리기로 했습니다.

대신 다주택자가 조정대상지역에서 10년 이상 보유한 주택을 양도하면 한시적으로 양도소득세 중과에서 배제하고 장기보유 특별공제도 적용합니다.

분양가 상한제는 기존의 핀셋 지정을 확대해 서울 강남 4구 등 13개 구는 모든 지역이 대상입니다.

여기에 서울 강서, 노원 등 5개 구 37개 동과 경기 과천과 하남, 광명도 추가 지정했습니다.

주택 구매 시 내야 하는 자금조달 계획서도 확대하고 국세청 등의 자금출처 조사도 강화합니다.

또 임대사업자에 대한 취득세, 재산세 혜택을 축소하고 주택 청약권 불법 전매에 대한 처벌 조항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노태영입니다.
  • 12·16 부동산 대책…대출 죄고 세금 올린다
    • 입력 2019.12.16 (18:13)
    • 수정 2019.12.16 (18:28)
    KBS 경제타임
12·16 부동산 대책…대출 죄고 세금 올린다
[앵커]

서울 등 일부 지역의 부동산 과열 움직임이 계속되자 정부가 오늘 또다시 부동산 종합대책을 발표했습니다.

이 정부 들어 18번째인데 고가주택을 중심으로 대출은 조이고, 세금은 늘리기로 했습니다.

노태영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정부가 오늘 오후 관계부처 합동으로 대출은 줄이고 세금은 늘리는 방향의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홍남기/경제부총리 : "주택은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는 기초가 되는 만큼 불로소득을 위한 투기수단이 되어서는 안 되며 휴식과 안정을 주는 거주공간이 되어야 합니다."]

우선 시가 15억 원 초과 고가주택에 대해 주택담보대출을 아예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15억 원 이하 주택의 경우 9억 원 초과분에 한해서는 LTV를 20%만 인정합니다.

전세대출도 깐깐해집니다.

대출을 받은 후 시가 9억 원 초과 주택을 매입하거나 2주택 이상 보유할 경우 대출을 바로 회수하기로 했습니다.

세금의 경우 종합부동산세 부담이 커집니다.

공시가격에 따라 세율을 지금보다 0.1~0.3%포인트 올리되 조정대상지역 다주택 보유자는 최대 0.8% 포인트까지 상향 조정합니다.

조정대상지역 2주택자의 세 부담 상한도 200%에서 300%로 높입니다.

1세대 1주택자 장기보유 특별공제는 거주기간 요건을 추가합니다.

대신 1주택 보유 고령자의 경우 공제율을 높여 부담을 줄여주기로 했습니다.

양도세율도 강화돼 2년 미만 단기 보유 주택에 대한 양도세율은 최대 50%까지로 올리기로 했습니다.

대신 다주택자가 조정대상지역에서 10년 이상 보유한 주택을 양도하면 한시적으로 양도소득세 중과에서 배제하고 장기보유 특별공제도 적용합니다.

분양가 상한제는 기존의 핀셋 지정을 확대해 서울 강남 4구 등 13개 구는 모든 지역이 대상입니다.

여기에 서울 강서, 노원 등 5개 구 37개 동과 경기 과천과 하남, 광명도 추가 지정했습니다.

주택 구매 시 내야 하는 자금조달 계획서도 확대하고 국세청 등의 자금출처 조사도 강화합니다.

또 임대사업자에 대한 취득세, 재산세 혜택을 축소하고 주택 청약권 불법 전매에 대한 처벌 조항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노태영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