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한 폐렴’ 중국 밖 처음으로 태국서 확인
입력 2020.01.14 (20:32) 수정 2020.01.14 (20:43)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한 폐렴’ 중국 밖 처음으로 태국서 확인
동영상영역 끝
중국 우한에서 집단 발생한 신종 폐렴이 태국에서도 발생했습니다.

중국 외 지역에서 확진 환자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인데요,

지난 8일 중국 우한에서 태국 방콕으로 입국한 60대 중국인 여성이 수완나품 공항에서 발열 증상을 보여 격리 치료받던 중, 감염 여부가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아누띤 찬위라꾼/ 태국 보건부 장관 : "확진 판정이 나왔지만, 당국은 환자를 격리하고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세계보건기구 WHO는 "사무총장이 주재하는 긴급위원회를 소집할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한 폐렴’ 중국 밖 처음으로 태국서 확인
    • 입력 2020.01.14 (20:32)
    • 수정 2020.01.14 (20:43)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우한 폐렴’ 중국 밖 처음으로 태국서 확인
중국 우한에서 집단 발생한 신종 폐렴이 태국에서도 발생했습니다.

중국 외 지역에서 확진 환자가 나온 건 이번이 처음인데요,

지난 8일 중국 우한에서 태국 방콕으로 입국한 60대 중국인 여성이 수완나품 공항에서 발열 증상을 보여 격리 치료받던 중, 감염 여부가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아누띤 찬위라꾼/ 태국 보건부 장관 : "확진 판정이 나왔지만, 당국은 환자를 격리하고 확산을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세계보건기구 WHO는 "사무총장이 주재하는 긴급위원회를 소집할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