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낙연, 6년 만에 민주당 복귀…1호 공약은 ‘공공 와이파이’
입력 2020.01.16 (07:19) 수정 2020.01.16 (07:2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이낙연, 6년 만에 민주당 복귀…1호 공약은 ‘공공 와이파이’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치권은 본격적인 총선 레이스에 돌입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무료 와이파이망 확대를 총선 '1호 공약'으로 내놨고, 전략공천 논의도 시작했습니다.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당으로 복귀했는데, 이해찬 대표의 발언이 구설수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권 대선주자 '1위' 정치인의 복귀,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직접 꽃다발로 환영했습니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 대표 : "경험을 바탕으로 당에 복귀해 역할 해 주실 텐데 당으로서는 아주 천군만마를 얻은 느낌입니다."]

서울 종로 출마와 공동선대위원장 등이 유력하게 거론되는데, 정작 본인은 말을 아꼈습니다.

공식 역할을 맡을 때까지 물밑 행보를 이어갈 것으로 보입니다.

[이낙연/전 국무총리 : "제가 종로로 이사하게 됐다는 건 사실이고요. 그걸 뛰어넘는 문제는 당에서 결정을 해 주셔야 움직일 수 있는 것이니까요."]

'1호 공약'도 발표했습니다.

'무료 공공 와이파이' 5만 3천 곳을 구축해 데이터 격차를 해소하겠다는 겁니다.

통신비 부담이 큰 저소득층과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청년층을 겨냥했습니다.

[조정식/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 : "공공장소 어디서든 데이터 통신비 0원, '데빵시대'(데이터 0원 시대)를 열겠다는 것이 더불어민주당이 국민들께 드리는 첫 번째 약속입니다."]

공천 실무작업도 본격화해 현역의원 불출마 지역 10여 곳이 전략공천지역으로 선정됐습니다.

서울 종로와 문희상 국회의장 아들이 출마를 선언해 논란이 된 의정부갑이 포함됐습니다.

사직한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과 영입인사 중 일부에 대해 전략공천을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근형/더불어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 "영입된 인재와 공관위에서 접수받은 후보자들을 놓고서 같이 검토된 이후에 어떤 후보를 전략공천할 것인가, 검토는 그때 이뤄질 겁니다."]

민주당은 오늘도 영입인사를 발표하며 총선 준비에 속도를 낼 방침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 이낙연, 6년 만에 민주당 복귀…1호 공약은 ‘공공 와이파이’
    • 입력 2020.01.16 (07:19)
    • 수정 2020.01.16 (07:28)
    뉴스광장
이낙연, 6년 만에 민주당 복귀…1호 공약은 ‘공공 와이파이’
[앵커]

정치권은 본격적인 총선 레이스에 돌입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무료 와이파이망 확대를 총선 '1호 공약'으로 내놨고, 전략공천 논의도 시작했습니다.

이낙연 전 국무총리는 당으로 복귀했는데, 이해찬 대표의 발언이 구설수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권 대선주자 '1위' 정치인의 복귀,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직접 꽃다발로 환영했습니다.

[이해찬/더불어민주당 대표 : "경험을 바탕으로 당에 복귀해 역할 해 주실 텐데 당으로서는 아주 천군만마를 얻은 느낌입니다."]

서울 종로 출마와 공동선대위원장 등이 유력하게 거론되는데, 정작 본인은 말을 아꼈습니다.

공식 역할을 맡을 때까지 물밑 행보를 이어갈 것으로 보입니다.

[이낙연/전 국무총리 : "제가 종로로 이사하게 됐다는 건 사실이고요. 그걸 뛰어넘는 문제는 당에서 결정을 해 주셔야 움직일 수 있는 것이니까요."]

'1호 공약'도 발표했습니다.

'무료 공공 와이파이' 5만 3천 곳을 구축해 데이터 격차를 해소하겠다는 겁니다.

통신비 부담이 큰 저소득층과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청년층을 겨냥했습니다.

[조정식/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 : "공공장소 어디서든 데이터 통신비 0원, '데빵시대'(데이터 0원 시대)를 열겠다는 것이 더불어민주당이 국민들께 드리는 첫 번째 약속입니다."]

공천 실무작업도 본격화해 현역의원 불출마 지역 10여 곳이 전략공천지역으로 선정됐습니다.

서울 종로와 문희상 국회의장 아들이 출마를 선언해 논란이 된 의정부갑이 포함됐습니다.

사직한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과 영입인사 중 일부에 대해 전략공천을 고려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근형/더불어민주당 전략기획위원장 : "영입된 인재와 공관위에서 접수받은 후보자들을 놓고서 같이 검토된 이후에 어떤 후보를 전략공천할 것인가, 검토는 그때 이뤄질 겁니다."]

민주당은 오늘도 영입인사를 발표하며 총선 준비에 속도를 낼 방침입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