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경상대병원 '직장 괴롭힘' 인사위 회부
입력 2020.01.16 (11:34) 지역뉴스(창원)
창원 경상대병원이
소아청소년과와 산부인과 두 교수에 대한
'직장 내 괴롭힘' 문제를
본원인 진주경상대병원 특별인사위원회에서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또,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소아청소년과 A 교수를
신생아중환자실 실장에서 해임했습니다.
앞서 창원경상대병원 노조는
두 의사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는 간호사 85명의
위임장을 받아 노동부에 진정을 냈습니다.
병원 측은
A 교수는 "지적된 괴롭힘을 일부 인정하지만
의도하지는 않았다"고 말했고,
B 교수는 "욕설과 폭행 등이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다고 밝혔습니다.
  • 창원경상대병원 '직장 괴롭힘' 인사위 회부
    • 입력 2020.01.16 (11:34)
    지역뉴스(창원)
창원 경상대병원이
소아청소년과와 산부인과 두 교수에 대한
'직장 내 괴롭힘' 문제를
본원인 진주경상대병원 특별인사위원회에서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또,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소아청소년과 A 교수를
신생아중환자실 실장에서 해임했습니다.
앞서 창원경상대병원 노조는
두 의사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는 간호사 85명의
위임장을 받아 노동부에 진정을 냈습니다.
병원 측은
A 교수는 "지적된 괴롭힘을 일부 인정하지만
의도하지는 않았다"고 말했고,
B 교수는 "욕설과 폭행 등이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다고 밝혔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