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창원경상대병원 '직장 괴롭힘' 인사위 회부
입력 2020.01.16 (11:34) 지역뉴스(창원)
창원 경상대병원이
소아청소년과와 산부인과 두 교수에 대한
'직장 내 괴롭힘' 문제를
본원인 진주경상대병원 특별인사위원회에서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또,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소아청소년과 A 교수를
신생아중환자실 실장에서 해임했습니다.
앞서 창원경상대병원 노조는
두 의사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는 간호사 85명의
위임장을 받아 노동부에 진정을 냈습니다.
병원 측은
A 교수는 "지적된 괴롭힘을 일부 인정하지만
의도하지는 않았다"고 말했고,
B 교수는 "욕설과 폭행 등이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다고 밝혔습니다.
  • 창원경상대병원 '직장 괴롭힘' 인사위 회부
    • 입력 2020.01.16 (11:34)
    지역뉴스(창원)
창원 경상대병원이
소아청소년과와 산부인과 두 교수에 대한
'직장 내 괴롭힘' 문제를
본원인 진주경상대병원 특별인사위원회에서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또, 2차 피해 예방을 위해 소아청소년과 A 교수를
신생아중환자실 실장에서 해임했습니다.
앞서 창원경상대병원 노조는
두 의사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는 간호사 85명의
위임장을 받아 노동부에 진정을 냈습니다.
병원 측은
A 교수는 "지적된 괴롭힘을 일부 인정하지만
의도하지는 않았다"고 말했고,
B 교수는 "욕설과 폭행 등이 전혀 없었다"며
혐의를 완강히 부인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