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KBS 보도 개입’ 이정현 유죄…의원직은 유지
입력 2020.01.16 (12:10) 수정 2020.01.16 (12:11)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세월호 KBS 보도 개입’ 이정현 유죄…의원직은 유지
동영상영역 끝
세월호 참사 당시 KBS 보도국 간부에게 전화를 걸어 방송 편성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은 이정현 의원의 유죄 판결이 확정됐습니다.

대법원 3부는 방송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의원의 상고심 선고공판을 열고 이 의원의 상고를 기각하는 판결을 선고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 의원은 2심에서 선고받은 벌금형 1000만원이 확정돼 국회의원직은 유지하게 됐습니다.

방송편성의 자유와 독립을 침해했다는 방송법 위반 혐의로 유죄가 선고된 건, 이 의원이 처음입니다.
  • ‘세월호 KBS 보도 개입’ 이정현 유죄…의원직은 유지
    • 입력 2020.01.16 (12:10)
    • 수정 2020.01.16 (12:11)
    뉴스 12
‘세월호 KBS 보도 개입’ 이정현 유죄…의원직은 유지
세월호 참사 당시 KBS 보도국 간부에게 전화를 걸어 방송 편성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은 이정현 의원의 유죄 판결이 확정됐습니다.

대법원 3부는 방송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 의원의 상고심 선고공판을 열고 이 의원의 상고를 기각하는 판결을 선고했습니다.

이에 따라 이 의원은 2심에서 선고받은 벌금형 1000만원이 확정돼 국회의원직은 유지하게 됐습니다.

방송편성의 자유와 독립을 침해했다는 방송법 위반 혐의로 유죄가 선고된 건, 이 의원이 처음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