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2만 명 공탁금 한꺼번에 추심
입력 2020.01.16 (12:41) 수정 2020.01.16 (13:28) 사회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2만 명 공탁금 한꺼번에 추심
경기도는 지방세 체납자 2만여명이 법원에 맡긴 공탁금을 일제히 추심한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그동안 각 지자체는 세금을 내지 않은 체납자의 공탁금을 수시로 파악해 개별적으로 추심을 진행해왔으나 이번처럼 공탁금 자료를 일괄적으로 확보해 한꺼번에 추심 절차에 들어가는 것은 처음입니다.

경기도는 이를 위해 지난달 법원행정처에 지방세 30만원 이상 체납자 37만9천963명의 공탁금 자료를 요청해 2만1천246명의 명단을 확보했습니다.

이번에 확인된 체납자들의 공탁금은 일괄적으로 압류되며, 이후 공탁금 관련 사건기록을 열람해 출급이 가능한 자산으로 확인되면 추심절차가 진행됩니다.

공탁금은 소송 당사자가 민사 소송에서 가압류를 위해 담보로 제공하거나 형사사건 합의를 위해 법원에 맡기는 돈으로, 공탁금 추심은 행방이 묘연하거나 압류할 재산을 발견하지 못한 체납자를 대상으로 주로 이뤄집니다.

변제자가 채권자를 알 수 없을 때 채무 면책을 위해 맡기는 변제공탁금이나 소송 진행을 위해 담보로 제공하는 담보공탁금이 주요 추심 대상입니다.
  •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2만 명 공탁금 한꺼번에 추심
    • 입력 2020.01.16 (12:41)
    • 수정 2020.01.16 (13:28)
    사회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2만 명 공탁금 한꺼번에 추심
경기도는 지방세 체납자 2만여명이 법원에 맡긴 공탁금을 일제히 추심한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그동안 각 지자체는 세금을 내지 않은 체납자의 공탁금을 수시로 파악해 개별적으로 추심을 진행해왔으나 이번처럼 공탁금 자료를 일괄적으로 확보해 한꺼번에 추심 절차에 들어가는 것은 처음입니다.

경기도는 이를 위해 지난달 법원행정처에 지방세 30만원 이상 체납자 37만9천963명의 공탁금 자료를 요청해 2만1천246명의 명단을 확보했습니다.

이번에 확인된 체납자들의 공탁금은 일괄적으로 압류되며, 이후 공탁금 관련 사건기록을 열람해 출급이 가능한 자산으로 확인되면 추심절차가 진행됩니다.

공탁금은 소송 당사자가 민사 소송에서 가압류를 위해 담보로 제공하거나 형사사건 합의를 위해 법원에 맡기는 돈으로, 공탁금 추심은 행방이 묘연하거나 압류할 재산을 발견하지 못한 체납자를 대상으로 주로 이뤄집니다.

변제자가 채권자를 알 수 없을 때 채무 면책을 위해 맡기는 변제공탁금이나 소송 진행을 위해 담보로 제공하는 담보공탁금이 주요 추심 대상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