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어망 제거하러간 레저보트 연락두절…해경 수색 중
입력 2020.01.16 (13:46) 수정 2020.01.16 (14:31) 사회
어망 제거하러간 레저보트 연락두절…해경 수색 중
어망을 제거하러 출항했던 레저 보트가 하루 넘도록 연락이 끊겨 해경이 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충남 태안해경에 따르면 59살 김 모 씨 등 2명은 어제(15일) 저녁 무렵 연포항에서 레저 보트로 출항을 해 항구로 복귀하던 중 연락이 끊겼습니다.

당시 김 씨 일행은 26톤급 어선 B호가 해상에서 스크류에 어망이 걸렸다는 연락을 받아 도움을 주고, 되돌아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안해경은 군과 태안어선안전국에 수색협조를 요청하고, 항공기와 경비함정, 연안구조정을 동원해 집중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어망 제거하러간 레저보트 연락두절…해경 수색 중
    • 입력 2020.01.16 (13:46)
    • 수정 2020.01.16 (14:31)
    사회
어망 제거하러간 레저보트 연락두절…해경 수색 중
어망을 제거하러 출항했던 레저 보트가 하루 넘도록 연락이 끊겨 해경이 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충남 태안해경에 따르면 59살 김 모 씨 등 2명은 어제(15일) 저녁 무렵 연포항에서 레저 보트로 출항을 해 항구로 복귀하던 중 연락이 끊겼습니다.

당시 김 씨 일행은 26톤급 어선 B호가 해상에서 스크류에 어망이 걸렸다는 연락을 받아 도움을 주고, 되돌아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태안해경은 군과 태안어선안전국에 수색협조를 요청하고, 항공기와 경비함정, 연안구조정을 동원해 집중수색을 벌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