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갭 투자 차단’…전세대출 죄기 다음 주 본격화
입력 2020.01.16 (18:04) 수정 2020.01.16 (18:29) KBS 경제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갭 투자 차단’…전세대출 죄기 다음 주 본격화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12.16 대책 이후 한 달 만에 전세대출 규제와 관련된 구체적인 후속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다음 주부터 시가 9억 원이 넘는 집을 갖고 있거나, 새로 사는 사람은 전세대출이 사실상 불가능해집니다.

이른바 '갭 투자'를 차단하겠다는 겁니다.

보도에 이현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발표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에 담겼던 전세대출 보증 제한이 다음 주부터 본격 시행됩니다.

금융위원회는 시가 9억 원이 넘는 집을 가진 사람은 민간보증기관인 서울보증보험의 전세대출 보증도 제한한다고 밝혔습니다.

시행 시점은 다음 주 월요일인 20일입니다.

다만 이날 이전에 전세계약을 체결한 경우에는 계약서와 계약금 납부 사실을 입증하면 보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미 전세보증을 이용하고 있는 사람에겐 만기 대출 연장이 허용되지만, 전셋집을 이사하거나 전세대출 금액을 늘리는 건 안 됩니다.

다만, 시가 9억 원에서 15억 원 사이 주택 보유자에 한해선 4월 20일까지 한시적으로 한 번 민간보증 이용이 허용됩니다.

또 1월 20일 이후 전세 보증을 받아 대출받은 다음 9억 원 이상 주택을 사거나 다주택자가 되면 대출이 회수됩니다.

이번 조치는 부부 합산 적용이며, 분양권이나 조합원 입주권 등은 산정에서 제외됩니다.

정부는 규제를 피한 우회 대출을 막기 위해 무보증부 대출 현황을 각 금융회사 단위로 모니터링할 방침입니다.

공적보증기관인 주택금융공사와 주택도시보증공사의 보증 제한조치는 지난해 11월부터 시행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현준입니다.
  • ‘갭 투자 차단’…전세대출 죄기 다음 주 본격화
    • 입력 2020.01.16 (18:04)
    • 수정 2020.01.16 (18:29)
    KBS 경제타임
‘갭 투자 차단’…전세대출 죄기 다음 주 본격화
[앵커]

정부가 12.16 대책 이후 한 달 만에 전세대출 규제와 관련된 구체적인 후속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다음 주부터 시가 9억 원이 넘는 집을 갖고 있거나, 새로 사는 사람은 전세대출이 사실상 불가능해집니다.

이른바 '갭 투자'를 차단하겠다는 겁니다.

보도에 이현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달 발표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에 담겼던 전세대출 보증 제한이 다음 주부터 본격 시행됩니다.

금융위원회는 시가 9억 원이 넘는 집을 가진 사람은 민간보증기관인 서울보증보험의 전세대출 보증도 제한한다고 밝혔습니다.

시행 시점은 다음 주 월요일인 20일입니다.

다만 이날 이전에 전세계약을 체결한 경우에는 계약서와 계약금 납부 사실을 입증하면 보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미 전세보증을 이용하고 있는 사람에겐 만기 대출 연장이 허용되지만, 전셋집을 이사하거나 전세대출 금액을 늘리는 건 안 됩니다.

다만, 시가 9억 원에서 15억 원 사이 주택 보유자에 한해선 4월 20일까지 한시적으로 한 번 민간보증 이용이 허용됩니다.

또 1월 20일 이후 전세 보증을 받아 대출받은 다음 9억 원 이상 주택을 사거나 다주택자가 되면 대출이 회수됩니다.

이번 조치는 부부 합산 적용이며, 분양권이나 조합원 입주권 등은 산정에서 제외됩니다.

정부는 규제를 피한 우회 대출을 막기 위해 무보증부 대출 현황을 각 금융회사 단위로 모니터링할 방침입니다.

공적보증기관인 주택금융공사와 주택도시보증공사의 보증 제한조치는 지난해 11월부터 시행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현준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