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영동·영남 건조 특보…내일 밤부터 동해안 비·눈
입력 2020.01.16 (19:35) 수정 2020.01.16 (19:39)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날씨] 영동·영남 건조 특보…내일 밤부터 동해안 비·눈
동영상영역 끝
오늘 아침엔 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져 추웠습니다.

경기 북동부, 강원 산간과 내륙에는 나흘째 한파 주의보가 남아 있는 가운데, 내일 아침에도 오늘만큼 춥겠는데요.

하지만, 낮에는 평년 기온을 오늘보다 더욱 웃돌면서 추위가 조금씩 누그러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후에도 당분간 심한 추위는 없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대기가 더욱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동해안으로는 건조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강원 영동을 중심으로는 건조 주의보가 경보로 강화됐습니다.

계속해서 화재 예방에 주의를 기울이셔야겠습니다.

내일 가끔 구름이 많겠습니다.

다만, 오전에 일시적으로 경기도와 강원 영서, 세종과 충북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짙어지겠습니다.

그리고 밤부터 모레 오후까지 영동과 영남 동해안, 경북 북동 산간에는 비나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먼바다, 동해 먼바다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일요일에는 수도권과 영서, 전북에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날씨] 영동·영남 건조 특보…내일 밤부터 동해안 비·눈
    • 입력 2020.01.16 (19:35)
    • 수정 2020.01.16 (19:39)
    뉴스 7
[날씨] 영동·영남 건조 특보…내일 밤부터 동해안 비·눈
오늘 아침엔 기온이 영하권으로 뚝 떨어져 추웠습니다.

경기 북동부, 강원 산간과 내륙에는 나흘째 한파 주의보가 남아 있는 가운데, 내일 아침에도 오늘만큼 춥겠는데요.

하지만, 낮에는 평년 기온을 오늘보다 더욱 웃돌면서 추위가 조금씩 누그러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후에도 당분간 심한 추위는 없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대기가 더욱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동해안으로는 건조 특보가 발효중인 가운데 강원 영동을 중심으로는 건조 주의보가 경보로 강화됐습니다.

계속해서 화재 예방에 주의를 기울이셔야겠습니다.

내일 가끔 구름이 많겠습니다.

다만, 오전에 일시적으로 경기도와 강원 영서, 세종과 충북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짙어지겠습니다.

그리고 밤부터 모레 오후까지 영동과 영남 동해안, 경북 북동 산간에는 비나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오늘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제주 먼바다, 동해 먼바다에서 높게 일겠습니다.

일요일에는 수도권과 영서, 전북에 비나 눈이 내릴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