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알코올 초콜릿 탓' 음주운전 50대 집행유예
입력 2020.01.16 (20:57) 지역뉴스(충주)
청주지방법원은
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됐지만
알코올이 든 초콜릿을 먹었다면서 혐의를 부인한
58살 A 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2018년 11월, 청주에서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57% 상태로 운전하다가
도로 가운데 차를 두고 달아난 혐의로
재판을 받았습니다.
재판부는 A 씨가
운전한 뒤 알코올이 든 초콜릿을 먹었다고 주장하지만
음주 수치가 높아 신뢰할 수 없고,
앞서 두 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받기도 했다면서
이같이 판결했습니다.
  • '알코올 초콜릿 탓' 음주운전 50대 집행유예
    • 입력 2020.01.16 (20:57)
    지역뉴스(충주)
청주지방법원은
음주운전 혐의로 기소됐지만
알코올이 든 초콜릿을 먹었다면서 혐의를 부인한
58살 A 씨에게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2018년 11월, 청주에서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 0.157% 상태로 운전하다가
도로 가운데 차를 두고 달아난 혐의로
재판을 받았습니다.
재판부는 A 씨가
운전한 뒤 알코올이 든 초콜릿을 먹었다고 주장하지만
음주 수치가 높아 신뢰할 수 없고,
앞서 두 차례 음주운전으로 처벌받기도 했다면서
이같이 판결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