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잊혔던 경주 국채보상운동 세상 밖으로
입력 2020.01.16 (22:01) 수정 2020.01.17 (01:37)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잊혔던 경주 국채보상운동 세상 밖으로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지난 1907년
일제에 진 빚을 갚자며 시작한
국채보상운동에 참여한
경주 지역민들의 명단이 발견됐습니다.
역사 속에 숨겨져 있었던
경주지역의 국채보상운동을 조명하는
학술대회 내용을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일본에 진 나랏빚을 갚아
독립을 이루자며, 1907년
대구 등지에서 시작된 국채보상운동.

이 운동에 참여하고도
역사 속에서 잊혔던
민초들의 명단이 확인됐습니다.

경주 최부잣집에서 발견된
'국채보상의연금' 명단 책자에는
국채보상운동에 참여한
경주 군민 5천여 명의 이름과
기부 액수 등이 기록돼 있습니다.

이들이 낸 의연금은 모두 3천250원,
지금 가치로 수억 원대에 이릅니다.

이혁/경북대 교수[인터뷰]
"이전에 발견된 성책은 고령에서 발견됐는데 140여 명 정도. 그런데 경주 자료는 지금 5천여 명 이상의 인원과 총액이 3300원 이상."

이 밖에도 최부잣집에서
경주 국채보상운동 사료가 대량 발견되면서
이를 조명하기 위한 학술대회가
오늘 경주에서 열렸습니다.

학술대회에서는 지난 2017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국채보상운동 기록물에 이번 사료들을
추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잇따랐습니다.

[인터뷰]
최창호/경주최부자민족정신선양회 이사
"대구에서 기록유산 등록할 때 그때 당시에는 자료가 나오지 않아 가지고. 경주시에서도 많은 걸 이제 추가적인 작업, 번역을 관심을 가지고 추진하고 있습니다."

한편 경주시는 오는 30일까지
103년 전의 국채보상운동 광고문과
금연회사 설립 취지서 등
관련 사료 40여 점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 잊혔던 경주 국채보상운동 세상 밖으로
    • 입력 2020.01.16 (22:01)
    • 수정 2020.01.17 (01:37)
    뉴스9(대구)
잊혔던 경주 국채보상운동 세상 밖으로
[앵커멘트]
지난 1907년
일제에 진 빚을 갚자며 시작한
국채보상운동에 참여한
경주 지역민들의 명단이 발견됐습니다.
역사 속에 숨겨져 있었던
경주지역의 국채보상운동을 조명하는
학술대회 내용을

이지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일본에 진 나랏빚을 갚아
독립을 이루자며, 1907년
대구 등지에서 시작된 국채보상운동.

이 운동에 참여하고도
역사 속에서 잊혔던
민초들의 명단이 확인됐습니다.

경주 최부잣집에서 발견된
'국채보상의연금' 명단 책자에는
국채보상운동에 참여한
경주 군민 5천여 명의 이름과
기부 액수 등이 기록돼 있습니다.

이들이 낸 의연금은 모두 3천250원,
지금 가치로 수억 원대에 이릅니다.

이혁/경북대 교수[인터뷰]
"이전에 발견된 성책은 고령에서 발견됐는데 140여 명 정도. 그런데 경주 자료는 지금 5천여 명 이상의 인원과 총액이 3300원 이상."

이 밖에도 최부잣집에서
경주 국채보상운동 사료가 대량 발견되면서
이를 조명하기 위한 학술대회가
오늘 경주에서 열렸습니다.

학술대회에서는 지난 2017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된
국채보상운동 기록물에 이번 사료들을
추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잇따랐습니다.

[인터뷰]
최창호/경주최부자민족정신선양회 이사
"대구에서 기록유산 등록할 때 그때 당시에는 자료가 나오지 않아 가지고. 경주시에서도 많은 걸 이제 추가적인 작업, 번역을 관심을 가지고 추진하고 있습니다."

한편 경주시는 오는 30일까지
103년 전의 국채보상운동 광고문과
금연회사 설립 취지서 등
관련 사료 40여 점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지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