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찰대 학생이 현직 경찰 폭행하고 폭언해 입건
입력 2020.01.23 (16:41) 수정 2020.01.23 (16:44) 사회
경찰대 학생이 현직 경찰 폭행하고 폭언해 입건
경찰대학교 학생이 술에 취해 현직 경찰을 폭행하고 모욕한 혐의로 입건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해당 학생은 출동한 경찰관에게 "내 밑에서 기어다니게 해주겠다"는 등의 욕설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어제(22일) 소란 행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들을 모욕하고, 발로 걷어차는 등 폭행을 저지른 혐의(공무집행방해 및 모욕)로 경찰대 4학년생 박 모씨를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박 씨는 어제 오후 11시 30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한 PC방에서 소란을 피워 신고를 당했고 이 과정에서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하고 욕설을 했습니다.

경찰대 4학년생인 박 씨는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5년 뒤면 기어다니게 해주겠다"는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도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박 씨를 불러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확인하는 한편, 경찰대에도 관련 내용을 통보할 방침입니다.
  • 경찰대 학생이 현직 경찰 폭행하고 폭언해 입건
    • 입력 2020.01.23 (16:41)
    • 수정 2020.01.23 (16:44)
    사회
경찰대 학생이 현직 경찰 폭행하고 폭언해 입건
경찰대학교 학생이 술에 취해 현직 경찰을 폭행하고 모욕한 혐의로 입건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해당 학생은 출동한 경찰관에게 "내 밑에서 기어다니게 해주겠다"는 등의 욕설까지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어제(22일) 소란 행위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들을 모욕하고, 발로 걷어차는 등 폭행을 저지른 혐의(공무집행방해 및 모욕)로 경찰대 4학년생 박 모씨를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박 씨는 어제 오후 11시 30분쯤 서울 영등포구의 한 PC방에서 소란을 피워 신고를 당했고 이 과정에서 출동한 경찰관을 폭행하고 욕설을 했습니다.

경찰대 4학년생인 박 씨는 출동한 경찰관들에게 "5년 뒤면 기어다니게 해주겠다"는 등의 발언을 한 것으로도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박 씨를 불러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확인하는 한편, 경찰대에도 관련 내용을 통보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