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확산 우려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우한서 입국한 50대 한국 남성
입력 2020.01.24 (10:23) 수정 2020.01.24 (18:18) 사회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우한서 입국한 50대 한국 남성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인 55살 남성은 김포공항에서 택시를 이용해 자택으로 이동한 뒤 이후 자택에서만 머물렀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모두 69명으로 증상이 있는지 없는지 등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으며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관할 보건소에 통보해 14일간 능동 감시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오늘(2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은 내용이 담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2번째 확진 환자와 관련한 중간경과를 발표했습니다.

이 환자는 2019년 4월부터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근무 중이었으며 1월 10일 목감기 증상을 처음 느꼈으며 이후 몸살 등의 증상이 심해져 19일 현지 의료기관을 방문한 뒤 22일 중국 우한을 떠나 상하이를 거쳐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습니다.

입국 항공편명은 상하이항공 FM823편으로 상하이발 김포행이었습니다.

입국 당시 검역과정에서 발열감시 카메라에 발열 증상이 확인돼 검역조사를 실시한 결과 발열(37.8도)과 인후통이 있었지만 호흡기 증상은 없어 능동감시 대상자로 뷴류해 환자에게는 증상 변화 시 신고 방법 등을 안내하고 관할 보건소에 통보했다고 질병관리본부는 전했습니다.

이 환자는 23일 인후통이 심해짐을 느껴 관할 보건소에 진료를 요청했고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료를 받은 결과 기관지염 소견이 확인돼 중앙역학조사관이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실시한 결과 오늘 오전 두번째 환자로 확인됐습니다.

이 환자는 우한시에 머무는 도중 화난 해산물시장에 방문한 적은 없었지만 같이 근무하는 중국인 동료 직원 중 감기 증상이 있는 환자가 있었다고 질본은 덧붙였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항공기내 환자 인접 승객 등 56명, 공항 내 직원 4명, 자택 이동 시 택시기사 1명, 아파트 엘리베이터 동승자 1명, 보건소 직원 5명, 가족2명 등 모두 69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우한서 입국한 50대 한국 남성
    • 입력 2020.01.24 (10:23)
    • 수정 2020.01.24 (18:18)
    사회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 발생…우한서 입국한 50대 한국 남성
국내 두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인 55살 남성은 김포공항에서 택시를 이용해 자택으로 이동한 뒤 이후 자택에서만 머물렀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모두 69명으로 증상이 있는지 없는지 등을 추가로 조사하고 있으며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관할 보건소에 통보해 14일간 능동 감시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오늘(24일)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은 내용이 담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2번째 확진 환자와 관련한 중간경과를 발표했습니다.

이 환자는 2019년 4월부터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근무 중이었으며 1월 10일 목감기 증상을 처음 느꼈으며 이후 몸살 등의 증상이 심해져 19일 현지 의료기관을 방문한 뒤 22일 중국 우한을 떠나 상하이를 거쳐 김포공항을 통해 입국했습니다.

입국 항공편명은 상하이항공 FM823편으로 상하이발 김포행이었습니다.

입국 당시 검역과정에서 발열감시 카메라에 발열 증상이 확인돼 검역조사를 실시한 결과 발열(37.8도)과 인후통이 있었지만 호흡기 증상은 없어 능동감시 대상자로 뷴류해 환자에게는 증상 변화 시 신고 방법 등을 안내하고 관할 보건소에 통보했다고 질병관리본부는 전했습니다.

이 환자는 23일 인후통이 심해짐을 느껴 관할 보건소에 진료를 요청했고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료를 받은 결과 기관지염 소견이 확인돼 중앙역학조사관이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실시한 결과 오늘 오전 두번째 환자로 확인됐습니다.

이 환자는 우한시에 머무는 도중 화난 해산물시장에 방문한 적은 없었지만 같이 근무하는 중국인 동료 직원 중 감기 증상이 있는 환자가 있었다고 질본은 덧붙였습니다.

현재까지 확인된 접촉자는 항공기내 환자 인접 승객 등 56명, 공항 내 직원 4명, 자택 이동 시 택시기사 1명, 아파트 엘리베이터 동승자 1명, 보건소 직원 5명, 가족2명 등 모두 69명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