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스라엘, 자국민 사우디 방문 첫 허용
입력 2020.01.26 (22:01) 수정 2020.01.26 (22:01) 국제
이스라엘, 자국민 사우디 방문 첫 허용
이스라엘 정부가 국교가 수립되지 않은 사우디아라비아로 자국민이 여행할 수 있도록 허용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 등 주요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이스라엘 내무부는 제한적 범위에서 이스라엘 국적자가 사우디로 여행할 수 있도록 결론 내렸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는 무슬림인 이스라엘 국적자가 성지순례를 위해 사우디의 이슬람 성지 메카, 메디나에 가거나 최장 9일 이내로 사우디 측에서 초청받아 사업 목적으로 방문하는 경우만 사우디 여행을 허용키로 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가 공식적으로 자국민의 사우디 여행을 허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스라엘 정부의 조처가 성사되려면 사우디 정부가 이를 승인해야 합니다.

사우디는 이스라엘을 국가로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원칙적으로 자국민의 이스라엘 방문뿐 아니라 이스라엘 국적자의 입국도 불허해 왔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이스라엘, 자국민 사우디 방문 첫 허용
    • 입력 2020.01.26 (22:01)
    • 수정 2020.01.26 (22:01)
    국제
이스라엘, 자국민 사우디 방문 첫 허용
이스라엘 정부가 국교가 수립되지 않은 사우디아라비아로 자국민이 여행할 수 있도록 허용하기로 했다고 로이터통신 등 주요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이스라엘 내무부는 제한적 범위에서 이스라엘 국적자가 사우디로 여행할 수 있도록 결론 내렸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는 무슬림인 이스라엘 국적자가 성지순례를 위해 사우디의 이슬람 성지 메카, 메디나에 가거나 최장 9일 이내로 사우디 측에서 초청받아 사업 목적으로 방문하는 경우만 사우디 여행을 허용키로 했습니다.

이스라엘 정부가 공식적으로 자국민의 사우디 여행을 허용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스라엘 정부의 조처가 성사되려면 사우디 정부가 이를 승인해야 합니다.

사우디는 이스라엘을 국가로 인정하지 않기 때문에 원칙적으로 자국민의 이스라엘 방문뿐 아니라 이스라엘 국적자의 입국도 불허해 왔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