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안철수의 최후통첩…손학규 만나 “내일까지 답 달라”
입력 2020.01.27 (20:27)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안철수의 최후통첩…손학규 만나 “내일까지 답 달라”
동영상영역 끝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손학규 대표를 만나 "당을 살리기 위해 비대위를 구성해야 한다. 내일까지 답을 달라"고 제안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오늘(27일) 오후 국회에서 손 대표와 만나 "당을 살리기 위해 지도체제 개편이 있어야 한다. 비대위원장은 자신에게 맡겨주면 열심히 하겠다"며 이같이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손 대표는 안 전 의원의 이 같은 제안을 수용할 가능성이 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검토해보겠다."면서도 "안 전 의원이 얘기하는 것은 (탈당한) 유승민계가 얘기한 것과 다를 게 없다."라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습니다.

손 대표는 본격적인 대화에 앞선 모두발언에서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한 기대가 아주 크다. 안철수 현상을 일으킨 장본인"이라며 안 전 의원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치기도 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내일(28일) 바른미래당 이동섭 원내대표 권한대행·권은희·이태규 등 안철수계 의원과 김관영·박주선·주승용 등 호남계 의원 등 당 소속 의원 17명과 오찬을 할 예정입니다.
  • [영상] 안철수의 최후통첩…손학규 만나 “내일까지 답 달라”
    • 입력 2020.01.27 (20:27)
    케이야
[영상] 안철수의 최후통첩…손학규 만나 “내일까지 답 달라”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손학규 대표를 만나 "당을 살리기 위해 비대위를 구성해야 한다. 내일까지 답을 달라"고 제안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오늘(27일) 오후 국회에서 손 대표와 만나 "당을 살리기 위해 지도체제 개편이 있어야 한다. 비대위원장은 자신에게 맡겨주면 열심히 하겠다"며 이같이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손 대표는 안 전 의원의 이 같은 제안을 수용할 가능성이 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검토해보겠다."면서도 "안 전 의원이 얘기하는 것은 (탈당한) 유승민계가 얘기한 것과 다를 게 없다."라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습니다.

손 대표는 본격적인 대화에 앞선 모두발언에서 "안철수 (전) 대표에 대한 기대가 아주 크다. 안철수 현상을 일으킨 장본인"이라며 안 전 의원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치기도 했습니다.

안 전 의원은 내일(28일) 바른미래당 이동섭 원내대표 권한대행·권은희·이태규 등 안철수계 의원과 김관영·박주선·주승용 등 호남계 의원 등 당 소속 의원 17명과 오찬을 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