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래한국당 대표에 ‘총선 불출마’ 한선교 추대
입력 2020.02.03 (16:00) 수정 2020.02.03 (16:17) 정치
미래한국당 대표에 ‘총선 불출마’ 한선교 추대
자유한국당의 비례 전담 정당인 '미래한국당' 대표는 불출마를 선언했던 4선 한선교 의원이 맡기로 했습니다.

한 의원은 오늘(3일) KBS와의 통화에서 "어젯밤 대표직을 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당 지도부와 공천관리위를 별도로 꾸릴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렇다"고 답하며, 지금부터 논의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한 의원은 오는 5일 국회도서관에서 열리는 미래한국당 중앙당 창당대회에서 대표로 추대될 예정이며, 조만간 한국당을 탈당하고 미래한국당에 입당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 의원의 비례대표 입후보 가능성에 대해 한국당 핵심 관계자는 "(한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했기 때문에, 비례대표를 받는 일은 전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달 2일 한 의원은 "황교안 대표 체제에 힘을 싣고자 불출마를 결심했다"며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앞서 미래한국당은 지난해 12월 '비례자유한국당' 이름으로 중앙선관위에 창당준비위원회 설립을 신고했지만, 선관위가 '비례○○당' 명칭 사용을 불허하면서 당명을 바꿨습니다.

한국당은 투표용지에서 미래한국당 순서를 최대한 앞당기기 위해,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현역의원 중심으로 당적 변경을 설득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미래한국당 대표에 ‘총선 불출마’ 한선교 추대
    • 입력 2020.02.03 (16:00)
    • 수정 2020.02.03 (16:17)
    정치
미래한국당 대표에 ‘총선 불출마’ 한선교 추대
자유한국당의 비례 전담 정당인 '미래한국당' 대표는 불출마를 선언했던 4선 한선교 의원이 맡기로 했습니다.

한 의원은 오늘(3일) KBS와의 통화에서 "어젯밤 대표직을 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당 지도부와 공천관리위를 별도로 꾸릴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렇다"고 답하며, 지금부터 논의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한 의원은 오는 5일 국회도서관에서 열리는 미래한국당 중앙당 창당대회에서 대표로 추대될 예정이며, 조만간 한국당을 탈당하고 미래한국당에 입당할 것으로 보입니다.

한 의원의 비례대표 입후보 가능성에 대해 한국당 핵심 관계자는 "(한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했기 때문에, 비례대표를 받는 일은 전혀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지난달 2일 한 의원은 "황교안 대표 체제에 힘을 싣고자 불출마를 결심했다"며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선언했습니다.

앞서 미래한국당은 지난해 12월 '비례자유한국당' 이름으로 중앙선관위에 창당준비위원회 설립을 신고했지만, 선관위가 '비례○○당' 명칭 사용을 불허하면서 당명을 바꿨습니다.

한국당은 투표용지에서 미래한국당 순서를 최대한 앞당기기 위해,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현역의원 중심으로 당적 변경을 설득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