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북한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 방역 총괄
입력 2020.02.09 (09:53) 수정 2020.02.09 (14:23) 정치
북한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 방역 총괄
북한의 경제 계획을 지도, 감독하는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을 총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9일) '신형코로나비루스(바이러스) 감염증을 철저히 막자' 제목의 기사에서 "국가계획위원회에서도 이 사업을 대중적인 사업으로 확고히 전환시켜 힘있게 진행해나가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위원회에서는 우선 모든 일꾼들과 정무원(공무원)들, 종업원들 속에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증을 철저히 막는 것이 국가의 안전, 인민의 생명과 관련된 중요한 문제라는 것을 깊이 인식시키기 위한 사업을 앞세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현재 전국적으로 구성된 비상방역지휘부를 위원회에서 조직했으며, "지휘부 성원들의 사업분담을 명백히 밝혔다"고 전해 방역 지휘의 총괄을 사실상 국가계획위원회가 하고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국가계획위원회는 북한의 경제정책 기획, 수립, 지도, 감독을 총괄하는 내각의 중앙행정기관입니다.

북한은 현재까지 공식 확진 사례가 확인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확진자가 없다'는 주장은 우회적으로 계속 이어가고 있습니다.

대외선전매체 '메아리'는 오늘 "방역사업에 저애(저해)를 주는 행위들을 엄격히 감독 통제함으로써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증이 절대로 우리나라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며 아직 바이러스가 유입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신종코로나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북한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 방역 총괄
    • 입력 2020.02.09 (09:53)
    • 수정 2020.02.09 (14:23)
    정치
북한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 방역 총괄
북한의 경제 계획을 지도, 감독하는 국가계획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을 총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9일) '신형코로나비루스(바이러스) 감염증을 철저히 막자' 제목의 기사에서 "국가계획위원회에서도 이 사업을 대중적인 사업으로 확고히 전환시켜 힘있게 진행해나가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은 "위원회에서는 우선 모든 일꾼들과 정무원(공무원)들, 종업원들 속에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증을 철저히 막는 것이 국가의 안전, 인민의 생명과 관련된 중요한 문제라는 것을 깊이 인식시키기 위한 사업을 앞세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현재 전국적으로 구성된 비상방역지휘부를 위원회에서 조직했으며, "지휘부 성원들의 사업분담을 명백히 밝혔다"고 전해 방역 지휘의 총괄을 사실상 국가계획위원회가 하고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국가계획위원회는 북한의 경제정책 기획, 수립, 지도, 감독을 총괄하는 내각의 중앙행정기관입니다.

북한은 현재까지 공식 확진 사례가 확인되지 않고 있는 가운데 '확진자가 없다'는 주장은 우회적으로 계속 이어가고 있습니다.

대외선전매체 '메아리'는 오늘 "방역사업에 저애(저해)를 주는 행위들을 엄격히 감독 통제함으로써 신형코로나비루스 감염증이 절대로 우리나라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하고 있다"며 아직 바이러스가 유입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신종코로나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