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난민선 막았던 ‘극우’ 살비니 법정행
입력 2020.02.13 (20:34) 수정 2020.02.13 (20:4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난민선 막았던 ‘극우’ 살비니 법정행
동영상영역 끝
이탈리아 최대 극우정당 '동맹'을 이끄는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부총리 겸 내무장관 시절 난민 불법 감금 등의 혐의로 법정에 서게 됐습니다.

이탈리아 상원이 표결을 통해 살비니 의원의 면책특권 박탈을 의결하면서, 검찰은 살비니 의원을 정식으로 재판에 넘겨 공판을 진행할 수 있게 됐습니다.

지난해 7월, 강경 난민정책을 주도해온 살비니 당시 부총리 겸 내무장관이 난민 구조선의 이탈리아 입항을 원천 봉쇄하면서 아프리카 난민 130여 명이 여러날 동안 지중해상을 떠돌기도 했습니다.
  •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난민선 막았던 ‘극우’ 살비니 법정행
    • 입력 2020.02.13 (20:34)
    • 수정 2020.02.13 (20:41)
    글로벌24
[글로벌24 주요뉴스] 이탈리아 난민선 막았던 ‘극우’ 살비니 법정행
이탈리아 최대 극우정당 '동맹'을 이끄는 마테오 살비니 상원의원이 부총리 겸 내무장관 시절 난민 불법 감금 등의 혐의로 법정에 서게 됐습니다.

이탈리아 상원이 표결을 통해 살비니 의원의 면책특권 박탈을 의결하면서, 검찰은 살비니 의원을 정식으로 재판에 넘겨 공판을 진행할 수 있게 됐습니다.

지난해 7월, 강경 난민정책을 주도해온 살비니 당시 부총리 겸 내무장관이 난민 구조선의 이탈리아 입항을 원천 봉쇄하면서 아프리카 난민 130여 명이 여러날 동안 지중해상을 떠돌기도 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글로벌24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