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서 최서원 징역 18년…안종범 법정구속
입력 2020.02.15 (06:21) 수정 2020.02.15 (07:40)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서 최서원 징역 18년…안종범 법정구속
동영상영역 끝
[앵커]

최순실이라는 이름.

지금은 최서원으로 개명했는데요.

박근혜 정부 시절 '비선 실세'로 일컬어진 최 씨에 대해 국정농단 사건의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 형이 선고됐습니다.

앞서 대법원에서 강요 혐의가 무죄로 판단되면서 파기환송심에서도 형이 일부 줄었습니다.

백인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고등법원 형사6부는 최순실, 즉 최서원 씨에 대한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18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63억여원을 선고했습니다.

앞서 최 씨는 박근혜 전 대통령,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과 공모해 딸 정유라씨의 승마지원비를 뇌물로 받고, 미르·K스포츠재단에 대기업들의 출연을 강요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최 씨의 일부 강요 혐의를 무죄로 봐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습니다.

환송 전 원심은 최 씨에게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70억여원을 선고했지만 파기환송심 재판부는 이러한 대법원 판단에 따라 최 씨의 형량을 2년 줄였습니다.

또 삼성으로부터 뇌물로 받은 말 세 필 가운데 한 마리가 삼성 측에 반환됐다고 보고 추징금도 일부 감액했습니다.

재판부는 최 씨에 대해 "피고인의 행위로 국정질서와 국가조직체계에 큰 혼란이 빚어졌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전임 대통령의 탄핵 과정에서 빚어진 국민의 대립·반목 등 사회갈등이 지금도 이어지고 있다"며 "이를 고려하면 행위에 상응하는 엄중한 책임을 묻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양형 사유를 밝혔습니다.

이어 재판부는 함께 기소된 안 전 수석에게는 징역 4년과 벌금 60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안 전 수석은 실형이 선고됨에 따라 법정 구속됐습니다.

KBS 뉴스 백인성입니다.
  •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서 최서원 징역 18년…안종범 법정구속
    • 입력 2020.02.15 (06:21)
    • 수정 2020.02.15 (07:40)
    뉴스광장 1부
‘국정농단’ 파기환송심서 최서원 징역 18년…안종범 법정구속
[앵커]

최순실이라는 이름.

지금은 최서원으로 개명했는데요.

박근혜 정부 시절 '비선 실세'로 일컬어진 최 씨에 대해 국정농단 사건의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18년 형이 선고됐습니다.

앞서 대법원에서 강요 혐의가 무죄로 판단되면서 파기환송심에서도 형이 일부 줄었습니다.

백인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서울고등법원 형사6부는 최순실, 즉 최서원 씨에 대한 파기환송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18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63억여원을 선고했습니다.

앞서 최 씨는 박근혜 전 대통령,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과 공모해 딸 정유라씨의 승마지원비를 뇌물로 받고, 미르·K스포츠재단에 대기업들의 출연을 강요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최 씨의 일부 강요 혐의를 무죄로 봐야 한다며 사건을 서울고법에 돌려보냈습니다.

환송 전 원심은 최 씨에게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 추징금 70억여원을 선고했지만 파기환송심 재판부는 이러한 대법원 판단에 따라 최 씨의 형량을 2년 줄였습니다.

또 삼성으로부터 뇌물로 받은 말 세 필 가운데 한 마리가 삼성 측에 반환됐다고 보고 추징금도 일부 감액했습니다.

재판부는 최 씨에 대해 "피고인의 행위로 국정질서와 국가조직체계에 큰 혼란이 빚어졌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전임 대통령의 탄핵 과정에서 빚어진 국민의 대립·반목 등 사회갈등이 지금도 이어지고 있다"며 "이를 고려하면 행위에 상응하는 엄중한 책임을 묻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양형 사유를 밝혔습니다.

이어 재판부는 함께 기소된 안 전 수석에게는 징역 4년과 벌금 60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안 전 수석은 실형이 선고됨에 따라 법정 구속됐습니다.

KBS 뉴스 백인성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