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시리아 난민 수용소에 눈…고통 가중
입력 2020.02.15 (07:30) 수정 2020.02.17 (10:2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지금 세계는] 시리아 난민 수용소에 눈…고통 가중
동영상영역 끝
시리아 북서부에 있는 이들리브 난민 수용소에 눈이 내려 이곳에 있는 시리아 난민들이 매서운 추위 속에 눈까지 맞아가며 힘든 삶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 3일 동안에만 무려 14만 명 이상의 시리아인들이 시리아 정부군의 공격을 피해 이곳 난민 수용소로 몰려왔으며 절반 이상이 어린이들인 것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수용소 난민들은 혹한과 눈을 피할 수 있는 물자가 거의 없다며 내전 뿐 아니라 가혹한 자연환경과도맞서야 하는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 [지금 세계는] 시리아 난민 수용소에 눈…고통 가중
    • 입력 2020.02.15 (07:30)
    • 수정 2020.02.17 (10:25)
    뉴스광장
[지금 세계는] 시리아 난민 수용소에 눈…고통 가중
시리아 북서부에 있는 이들리브 난민 수용소에 눈이 내려 이곳에 있는 시리아 난민들이 매서운 추위 속에 눈까지 맞아가며 힘든 삶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지난 3일 동안에만 무려 14만 명 이상의 시리아인들이 시리아 정부군의 공격을 피해 이곳 난민 수용소로 몰려왔으며 절반 이상이 어린이들인 것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수용소 난민들은 혹한과 눈을 피할 수 있는 물자가 거의 없다며 내전 뿐 아니라 가혹한 자연환경과도맞서야 하는 고통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