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확산 우려
절절히 호소한 대구…문 대통령 “전 국민이 대구와 함께”
입력 2020.02.25 (21:27) 수정 2020.02.25 (22:4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절절히 호소한 대구…문 대통령 “전 국민이 대구와 함께”
동영상영역 끝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25일) 코로나 19 확진자가 크게 늘고 있는 대구를 방문했습니다.

각종 지원이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들은 문 대통령은 전국민이 함께 하고 있다, 정부의 가용 자원을 모두 동원해 총력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코로나 19와의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 문 대통령이 직접 찾았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수고 많으십니다. (고령 사회, 아동 청소년) 예, 수고하십니다."]

확진자들이 많은 대구 남구에선 정부 지원을 서둘러달라고 요청했고,

[조재구/대구 남구청장 : "문제는 이제 한 2백 명이 넘는 이 환자들의 입원 조치가 시급한 상황에 있습니다. 꼭 도와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전담 의료기관에선 턱없이 부족한 물품 지원을 호소했습니다.

[유완식/대구의료원장 : "며칠 내로 동이 날 품목도 있고 하니까, 얼마가 필요하냐고 묻지 마시고 무조건 주시면 아껴 쓰겠습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경제 현장에선 쓴소리가 나왔습니다.

[이재하/대구상공회의소장 : "현장에서는 신규 대출과 만기 연장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대구, 경북에만 맡기지 않겠다, 전 국민이 함께하고 있다면서 정부는 가용 자원을 모두 동원해 총력 지원하겠다고 했습니다.

특히 상황이 매우 엄중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만으론 충분하지 않을 것이라며 그 이상의 지원 방침을 시사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정부는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구 경북과 함께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습니다."]

이번 주 안에 확진자 증가세에 뚜렷한 변곡점을 만들어내야 하고, 이를 위해 중대본 본부장인 총리가 대구에서 상주하며 진두지휘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당정청도 고강도 조치를 예고했습니다.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추경을 편성해 국회에서 처리하되, 국회가 제때 열리지 않으면 긴급재정명령까지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절절히 호소한 대구…문 대통령 “전 국민이 대구와 함께”
    • 입력 2020.02.25 (21:27)
    • 수정 2020.02.25 (22:45)
    뉴스 9
절절히 호소한 대구…문 대통령 “전 국민이 대구와 함께”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25일) 코로나 19 확진자가 크게 늘고 있는 대구를 방문했습니다.

각종 지원이 필요하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들은 문 대통령은 전국민이 함께 하고 있다, 정부의 가용 자원을 모두 동원해 총력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코로나 19와의 사투를 벌이고 있는 대구, 문 대통령이 직접 찾았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수고 많으십니다. (고령 사회, 아동 청소년) 예, 수고하십니다."]

확진자들이 많은 대구 남구에선 정부 지원을 서둘러달라고 요청했고,

[조재구/대구 남구청장 : "문제는 이제 한 2백 명이 넘는 이 환자들의 입원 조치가 시급한 상황에 있습니다. 꼭 도와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전담 의료기관에선 턱없이 부족한 물품 지원을 호소했습니다.

[유완식/대구의료원장 : "며칠 내로 동이 날 품목도 있고 하니까, 얼마가 필요하냐고 묻지 마시고 무조건 주시면 아껴 쓰겠습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직격탄을 맞은 경제 현장에선 쓴소리가 나왔습니다.

[이재하/대구상공회의소장 : "현장에서는 신규 대출과 만기 연장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는 실정입니다."]

문 대통령은 대구, 경북에만 맡기지 않겠다, 전 국민이 함께하고 있다면서 정부는 가용 자원을 모두 동원해 총력 지원하겠다고 했습니다.

특히 상황이 매우 엄중해 특별재난지역 선포만으론 충분하지 않을 것이라며 그 이상의 지원 방침을 시사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정부는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구 경북과 함께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습니다."]

이번 주 안에 확진자 증가세에 뚜렷한 변곡점을 만들어내야 하고, 이를 위해 중대본 본부장인 총리가 대구에서 상주하며 진두지휘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당정청도 고강도 조치를 예고했습니다.

최대한 이른 시일 내에 추경을 편성해 국회에서 처리하되, 국회가 제때 열리지 않으면 긴급재정명령까지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