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수원시청사 마스크·소독·열화상카메라 통과해야 출입가능
입력 2020.02.26 (13:56) 수정 2020.02.26 (13:59) 사회
수원시청사 마스크·소독·열화상카메라 통과해야 출입가능
경기 수원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청사 방호를 '최고 수준'으로 강화했다고 오늘(26일) 밝혔습니다.

수원시는 24일부터 시청 본관과 별관 1층의 주 출입구 1곳씩만 열고 나머지 6개 출입구를 모두 폐쇄했으며 이에 따라 공직자와 민원인 등 출입자 모두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세정제로 손을 소독한 뒤 열화상 감지 카메라를 통과해야 청사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본청 1층 로비와 별관 로비·중회의실에는 민원인 응대 공간을 별도로 마련해 민원인이 방문하면 담당 부서 공무원이 내려와 민원상담을 하도록 했고 상수도사업소, 공원녹지사업소, 도시안전통합센터도 시청사와 같은 방법으로 민원인 응대공간을 만들었습니다.

청사 내에서 열릴 예정인 행사는 모두 연기하거나 축소하기로 했고, 도시락 등 청사 내 배달 물품은 청사 외부에서 받아 가도록 했습니다.

염태영 시장은 "출입자 중 확진 환자가 한 명이라도 발생하면 최악의 경우 청사 폐쇄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청사 방호를 최대한 강화할 것"이라며 "지역사회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시민들께서는 불편하시더라도 양해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수원시청사 마스크·소독·열화상카메라 통과해야 출입가능
    • 입력 2020.02.26 (13:56)
    • 수정 2020.02.26 (13:59)
    사회
수원시청사 마스크·소독·열화상카메라 통과해야 출입가능
경기 수원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됨에 따라 청사 방호를 '최고 수준'으로 강화했다고 오늘(26일) 밝혔습니다.

수원시는 24일부터 시청 본관과 별관 1층의 주 출입구 1곳씩만 열고 나머지 6개 출입구를 모두 폐쇄했으며 이에 따라 공직자와 민원인 등 출입자 모두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세정제로 손을 소독한 뒤 열화상 감지 카메라를 통과해야 청사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

본청 1층 로비와 별관 로비·중회의실에는 민원인 응대 공간을 별도로 마련해 민원인이 방문하면 담당 부서 공무원이 내려와 민원상담을 하도록 했고 상수도사업소, 공원녹지사업소, 도시안전통합센터도 시청사와 같은 방법으로 민원인 응대공간을 만들었습니다.

청사 내에서 열릴 예정인 행사는 모두 연기하거나 축소하기로 했고, 도시락 등 청사 내 배달 물품은 청사 외부에서 받아 가도록 했습니다.

염태영 시장은 "출입자 중 확진 환자가 한 명이라도 발생하면 최악의 경우 청사 폐쇄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될 때까지 청사 방호를 최대한 강화할 것"이라며 "지역사회 안전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시민들께서는 불편하시더라도 양해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