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이재명, 이만희 만나기 위해 가평…“코로나 검체 채취 불응 땐 현행범 체포”
입력 2020.03.02 (21:13) 수정 2020.03.02 (21:22) 사회
경기도가 2일 이만희(89)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총회장의 코로나 19 감염 여부 확인을 위한 강제 검체 채취에 나섭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직접 이 총회장을 만나기 위해 이날 밤 8시 40분쯤 경기 가평군에 있는 신천지 연수원인 '평화의 궁전'에 도착했습니다.

이 지사는 앞서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서 ‘이만희 씨 코로나 검사 거부 중…아무래도 제가 또 직접 가봐야 할 듯’이란 제목을 통해 “분명히 감염병법에 따라 기자회견 전에 역학조사관의 검사필요 판단을 전달하고 법에 따라 가평군보건소장이 검사를 요구했는데 기자회견 끝나고 그냥 들어가 버렸다”며 “계속 검사를 요청했는데 지금까지 검사에 불응하고 있어 아무래도 직접 제가 가서 검사집행을 지휘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이만희 씨는 조금 전 기자회견에서 책임을 통감한다고 하셨는데, 법에 따른 검사마저 거부하면 그 회견의 진실성을 의심받을 수 있다는 점 상기하시기 바란다”며 “지켜보는 신도들의 눈과 국민 여론을 생각해서라도 지금 즉시 검사요구에 응하시기를 권유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지사는 특히 "이만희 씨, 지금 즉시 검체채취에 불응하면 감염병법상 역학조사거부죄의 현행범으로 체포하겠다”며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18조 3항 제79조에 의하면 역학조사에 불응할 경우 최고 징역 2년에 처할 수 있고, 현행범은 누구나 체포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지사는 “분명히 오늘 오후 1시 40분께 가평보건소장 등을 통해 역학조사에 필요함을 고지하고 검체채취를 요구했으나 지금까지 계속 불응하고 있으니 역학조사거부죄를 계속 하는 중이 분명하다”며 “지금 즉시 보건소의 검체채취에 응하지 않으면 역학조사 거부혐의로 고발은 물론 현행범으로 즉시 체포해 경찰에 인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경기도 측은 오늘 이 회장이 '평화의 궁전' 앞에서 개최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이 총회장의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하려고 했으나, 신천지 관계자에 의해 저지됐습니다.

신천지 측은 앞서 이 총회장이 지난달 29일 가평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에서 감염 검사를 한 뒤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만희 총회장이) 사비를 들여 검사한 것으로 결과를 신뢰할 수 없고 역학조사 기록도 남아 있지 않다"며 "현행법상 재차 검사를 요구할 수 있어 법에 따라 검체 채취를 강제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이재명, 이만희 만나기 위해 가평…“코로나 검체 채취 불응 땐 현행범 체포”
    • 입력 2020-03-02 21:13:10
    • 수정2020-03-02 21:22:18
    사회
경기도가 2일 이만희(89)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 총회장의 코로나 19 감염 여부 확인을 위한 강제 검체 채취에 나섭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직접 이 총회장을 만나기 위해 이날 밤 8시 40분쯤 경기 가평군에 있는 신천지 연수원인 '평화의 궁전'에 도착했습니다.

이 지사는 앞서 이날 오후 페이스북에서 ‘이만희 씨 코로나 검사 거부 중…아무래도 제가 또 직접 가봐야 할 듯’이란 제목을 통해 “분명히 감염병법에 따라 기자회견 전에 역학조사관의 검사필요 판단을 전달하고 법에 따라 가평군보건소장이 검사를 요구했는데 기자회견 끝나고 그냥 들어가 버렸다”며 “계속 검사를 요청했는데 지금까지 검사에 불응하고 있어 아무래도 직접 제가 가서 검사집행을 지휘해야 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이만희 씨는 조금 전 기자회견에서 책임을 통감한다고 하셨는데, 법에 따른 검사마저 거부하면 그 회견의 진실성을 의심받을 수 있다는 점 상기하시기 바란다”며 “지켜보는 신도들의 눈과 국민 여론을 생각해서라도 지금 즉시 검사요구에 응하시기를 권유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지사는 특히 "이만희 씨, 지금 즉시 검체채취에 불응하면 감염병법상 역학조사거부죄의 현행범으로 체포하겠다”며 “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18조 3항 제79조에 의하면 역학조사에 불응할 경우 최고 징역 2년에 처할 수 있고, 현행범은 누구나 체포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지사는 “분명히 오늘 오후 1시 40분께 가평보건소장 등을 통해 역학조사에 필요함을 고지하고 검체채취를 요구했으나 지금까지 계속 불응하고 있으니 역학조사거부죄를 계속 하는 중이 분명하다”며 “지금 즉시 보건소의 검체채취에 응하지 않으면 역학조사 거부혐의로 고발은 물론 현행범으로 즉시 체포해 경찰에 인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경기도 측은 오늘 이 회장이 '평화의 궁전' 앞에서 개최한 기자회견을 마친 뒤 이 총회장의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실시하려고 했으나, 신천지 관계자에 의해 저지됐습니다.

신천지 측은 앞서 이 총회장이 지난달 29일 가평 HJ매그놀리아국제병원에서 감염 검사를 한 뒤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만희 총회장이) 사비를 들여 검사한 것으로 결과를 신뢰할 수 없고 역학조사 기록도 남아 있지 않다"며 "현행법상 재차 검사를 요구할 수 있어 법에 따라 검체 채취를 강제하려는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