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확산 우려
‘용인시 확진자 부부’ 8살 딸도 확진…중학생 아들은 음성
입력 2020.03.04 (09:45) 수정 2020.03.04 (11:10) 사회
‘용인시 확진자 부부’ 8살 딸도 확진…중학생 아들은 음성
경기 용인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부부의 딸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오늘(4일) 페이스북을 통해 "8번·9번 확진자의 자녀인 8세 미취학 아동(여성)이 부모의 양성판정에 따른 검체 검사를 한 결과 오늘 오전 7시 5분쯤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아동의 부모(처인구 양지면 거주 40대)는 어제(3일) 용인시의 8번·9번 확진자로 판정됐고, 이에 따라 부부의 자녀 2명도 검사를 받았습니다.

자녀 가운데 8살 딸은 지난 2일 근육통과 미열이 있었으며, 3일에는 발열로 해열제를 복용했습니다.

부부의 14살 중학생 아들은 검사결과 음성으로 나왔습니다.

이들 확진자 가족 3명은 이날 오전 중에 안성의료원으로 이송될 예정입니다.

한편 용인시 기흥구의 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에 다니는 8번 확진자인 남편은 역학조사 결과 지난달 27일 자신의 차량으로 회사에 출근했다가 오후부터 회사지침에 따라 재택근무를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앞선 21일에는 부부가 함께 발열과 두통 증상이 있어 마스크를 착용하기 시작했고, 22일에는 양지면 연세드림내과에서 진료 후 제일약국을 이용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용인시 확진자 부부’ 8살 딸도 확진…중학생 아들은 음성
    • 입력 2020.03.04 (09:45)
    • 수정 2020.03.04 (11:10)
    사회
‘용인시 확진자 부부’ 8살 딸도 확진…중학생 아들은 음성
경기 용인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부부의 딸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오늘(4일) 페이스북을 통해 "8번·9번 확진자의 자녀인 8세 미취학 아동(여성)이 부모의 양성판정에 따른 검체 검사를 한 결과 오늘 오전 7시 5분쯤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아동의 부모(처인구 양지면 거주 40대)는 어제(3일) 용인시의 8번·9번 확진자로 판정됐고, 이에 따라 부부의 자녀 2명도 검사를 받았습니다.

자녀 가운데 8살 딸은 지난 2일 근육통과 미열이 있었으며, 3일에는 발열로 해열제를 복용했습니다.

부부의 14살 중학생 아들은 검사결과 음성으로 나왔습니다.

이들 확진자 가족 3명은 이날 오전 중에 안성의료원으로 이송될 예정입니다.

한편 용인시 기흥구의 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에 다니는 8번 확진자인 남편은 역학조사 결과 지난달 27일 자신의 차량으로 회사에 출근했다가 오후부터 회사지침에 따라 재택근무를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앞선 21일에는 부부가 함께 발열과 두통 증상이 있어 마스크를 착용하기 시작했고, 22일에는 양지면 연세드림내과에서 진료 후 제일약국을 이용했습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