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中 중난산 연구진 “후베이 봉쇄 5일 빨랐으면 환자 3분의 2 감소”
입력 2020.03.08 (17:19) 수정 2020.03.08 (17:31) 국제
中 중난산 연구진 “후베이 봉쇄 5일 빨랐으면 환자 3분의 2 감소”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을 봉쇄한 조치가 닷새 빨랐다면 환자의 3분의 2가 줄었을 것이라는 중국 연구진의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오늘(8일) 차이신(財新)에 따르면 중국의 호흡기 질병 최고 권위자인 중난산 중국공정원 원사가 이끄는 연구진은 최근 흉부질환 저널에 게재한 논문에서 후베이성을 다른 지역으로부터 격리한 조치가 5일 빨랐다면 감염자 수가 현재의 3분의 1로, 2만5천명을 넘지 않았을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현재 중국 전역의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8만명 남짓입니다.

이 연구진은 반면 정부의 개입 조치가 닷새 늦어졌으면 환자 규모가 3배로 늘었을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우한은 춘제 연휴 하루 전인 1월 23일 도시 봉쇄를 시작했으며 후베이성의 다른 도시들도 잇따라 비슷한 조치를 도입했습니다.

하지만 봉쇄 전까지 이미 500만명이 우한을 빠져나간 것으로 추산됐습니다.

후베이성 밖에서도 일부 지역이 도시 봉쇄 조치를 단행했습니다.

연구진은 후베이성이 강력한 방역 조치를 계속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 中 중난산 연구진 “후베이 봉쇄 5일 빨랐으면 환자 3분의 2 감소”
    • 입력 2020.03.08 (17:19)
    • 수정 2020.03.08 (17:31)
    국제
中 중난산 연구진 “후베이 봉쇄 5일 빨랐으면 환자 3분의 2 감소”
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을 봉쇄한 조치가 닷새 빨랐다면 환자의 3분의 2가 줄었을 것이라는 중국 연구진의 분석 결과가 나왔습니다.

오늘(8일) 차이신(財新)에 따르면 중국의 호흡기 질병 최고 권위자인 중난산 중국공정원 원사가 이끄는 연구진은 최근 흉부질환 저널에 게재한 논문에서 후베이성을 다른 지역으로부터 격리한 조치가 5일 빨랐다면 감염자 수가 현재의 3분의 1로, 2만5천명을 넘지 않았을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현재 중국 전역의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8만명 남짓입니다.

이 연구진은 반면 정부의 개입 조치가 닷새 늦어졌으면 환자 규모가 3배로 늘었을 것이라고 예상했습니다.

우한은 춘제 연휴 하루 전인 1월 23일 도시 봉쇄를 시작했으며 후베이성의 다른 도시들도 잇따라 비슷한 조치를 도입했습니다.

하지만 봉쇄 전까지 이미 500만명이 우한을 빠져나간 것으로 추산됐습니다.

후베이성 밖에서도 일부 지역이 도시 봉쇄 조치를 단행했습니다.

연구진은 후베이성이 강력한 방역 조치를 계속할 것을 권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팩트체크’ 제대로 알아야 이긴다 바로가기
http://news.kbs.co.kr/issue/IssueView.do?icd=19589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