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람인 “올 들어 신입채용 공고 17%↓”…현대차 등 상반기 공채 재개
입력 2020.03.26 (15:02) 수정 2020.03.26 (15:49) 경제
사람인 “올 들어 신입채용 공고 17%↓”…현대차 등 상반기 공채 재개
코로나19 확산 이후 기업들이 채용을 크게 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구인구직업체 사람인은 올들어 이달 둘째주까지 자사 사이트에 등록된 채용공고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2% 감소했다고 오늘(26일) 밝혔습니다.

특히 신입사원 채용 공고는 17.3% 줄어, 경력사원 채용 감소폭(7.2%)보다 컸습니다.

코로나19 위기대응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지난달 마지막 주 이후 채용공고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9.8% 줄었고, 이 가운데 신입사원 채용공고는 35.3% 줄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일부 기업들은 이달 말부터 중단했던 신입 및 경력사원 채용을 재개합니다.

현대자동차는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신입·경력사원 채용을 30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연구직 신입(인턴), 경력 등 채용 면접을 화상 면접으로 진행하되, 실기평가와 토론 면접, 그룹 활동 등 오프라인 참석이 필요한 직무의 경우 코로나19가 진정된 후 채용 절차를 진행할 방침입니다.

SK그룹과 현대오일뱅크, E1과 두산도 이달 말부터 상반기 신입사원 또는 인턴사원 채용을 진행할 계획으로 알려졌습니다.
  • 사람인 “올 들어 신입채용 공고 17%↓”…현대차 등 상반기 공채 재개
    • 입력 2020.03.26 (15:02)
    • 수정 2020.03.26 (15:49)
    경제
사람인 “올 들어 신입채용 공고 17%↓”…현대차 등 상반기 공채 재개
코로나19 확산 이후 기업들이 채용을 크게 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구인구직업체 사람인은 올들어 이달 둘째주까지 자사 사이트에 등록된 채용공고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2% 감소했다고 오늘(26일) 밝혔습니다.

특히 신입사원 채용 공고는 17.3% 줄어, 경력사원 채용 감소폭(7.2%)보다 컸습니다.

코로나19 위기대응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된 지난달 마지막 주 이후 채용공고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9.8% 줄었고, 이 가운데 신입사원 채용공고는 35.3% 줄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일부 기업들은 이달 말부터 중단했던 신입 및 경력사원 채용을 재개합니다.

현대자동차는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신입·경력사원 채용을 30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습니다.

현대차는 연구직 신입(인턴), 경력 등 채용 면접을 화상 면접으로 진행하되, 실기평가와 토론 면접, 그룹 활동 등 오프라인 참석이 필요한 직무의 경우 코로나19가 진정된 후 채용 절차를 진행할 방침입니다.

SK그룹과 현대오일뱅크, E1과 두산도 이달 말부터 상반기 신입사원 또는 인턴사원 채용을 진행할 계획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