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달 전북 수출 4억 6천 달러…46개월 만에 최저
입력 2020.03.26 (20:30) 수정 2020.03.26 (20:45)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지난달 전북 수출 4억 6천 달러…46개월 만에 최저
동영상영역 끝
지난달 전북 수출액은 4억 6천 5백 53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3퍼센트 줄었습니다.

이는 지난 2천 16년 4월 이후 가장 저조한 실적입니다.

무역협회는 전북의 수출 1위 품목인 폴리실리콘의 수요 급감을 주원인으로 보고, 이달부터는 코로나19의 직접 영향도 나타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 지난달 전북 수출 4억 6천 달러…46개월 만에 최저
    • 입력 2020.03.26 (20:30)
    • 수정 2020.03.26 (20:45)
    뉴스7(전주)
지난달 전북 수출 4억 6천 달러…46개월 만에 최저
지난달 전북 수출액은 4억 6천 5백 53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3퍼센트 줄었습니다.

이는 지난 2천 16년 4월 이후 가장 저조한 실적입니다.

무역협회는 전북의 수출 1위 품목인 폴리실리콘의 수요 급감을 주원인으로 보고, 이달부터는 코로나19의 직접 영향도 나타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