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후보 등록 첫날…강원 선거구 출마자 대부분 등록
입력 2020.03.26 (22:31) 수정 2020.03.26 (22:32) 뉴스9(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후보 등록 첫날…강원 선거구 출마자 대부분 등록
동영상영역 끝
[앵커]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3주 앞둔 오늘부터 후보자 등록이 시작됐습니다. 

4년 만에 재대결을 치르는 '춘천철원화천양구 갑' 선거구도 후보 4명이 등록을 마치고 본선 경쟁에 돌입했습니다. 

박상용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춘천철원화천양구 갑,을' 선거구에 나선 더불어민주당의 허영, 정만호 후보. 

나란히 선거관리위위원회에 후보 등록을 합니다. 

[허영/춘천갑 후보/더불어민주당 : "춘천이 부끄럽지않고 창피하지않고 춘천의 품격을 살려서 시민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이 자랑스러워하고 많이 찾을 수 있는..."]

이어서, 춘천갑,을 선거구의 미래통합당의 김진태, 한기호 후보도 함께 선관위에 출석해 후보 등록서류를 제출했습니다. 

[김진태/춘천갑 후보/미래통합당 : "그동안 춘천에 내리 3선이 없었습니다.이번에 한 번 밀어주시면 춘천 경제 살리고 대한민국 살리겠습니다. 확실히 해내겠습니다."]

두번째 금뺏지에 도전하는 춘천갑 선거구의 정의당 엄재철 후보 역시 서둘러 후보 등록을 마쳤습니다. 

[엄재철/춘천갑 후보/정의당 : "많은 분들의 이야기를 경청했고 싸우지않는 국회, 일하는 국회, 그리고 모범이되는 국회를 꼭 실현시켜야겠다는 각오를 다시 한번 새겨 봅니다."]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도 지역구 후보로 등록했습니다. 

[한준모/춘천갑 후보/국가혁명배당금당 : "세비를 받지않는 국회의원이 되겠습니다. (국회의원은) 불체포특권과 350개가 넘는 특혜를 갖고있는데 그 특권을 내려놓는..."]

강원도 내 8개 선거구의 국회의원 선거 출마자는 최대 40명 가까이 될 전망입니다. 

대부분은 첫날에 후보 등록을 끝냈습니다. 

하지만, 예비후보 가운데 일부는 사퇴 의사를 밝히기도 했고, 일부는 새로 도전장을 내밀겠다고 나서기도 해, 최종 대진표는 후보 등록이 끝나봐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후보 등록 첫날…강원 선거구 출마자 대부분 등록
    • 입력 2020.03.26 (22:31)
    • 수정 2020.03.26 (22:32)
    뉴스9(춘천)
후보 등록 첫날…강원 선거구 출마자 대부분 등록
[앵커]

21대 국회의원 선거를 3주 앞둔 오늘부터 후보자 등록이 시작됐습니다. 

4년 만에 재대결을 치르는 '춘천철원화천양구 갑' 선거구도 후보 4명이 등록을 마치고 본선 경쟁에 돌입했습니다. 

박상용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춘천철원화천양구 갑,을' 선거구에 나선 더불어민주당의 허영, 정만호 후보. 

나란히 선거관리위위원회에 후보 등록을 합니다. 

[허영/춘천갑 후보/더불어민주당 : "춘천이 부끄럽지않고 창피하지않고 춘천의 품격을 살려서 시민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이 자랑스러워하고 많이 찾을 수 있는..."]

이어서, 춘천갑,을 선거구의 미래통합당의 김진태, 한기호 후보도 함께 선관위에 출석해 후보 등록서류를 제출했습니다. 

[김진태/춘천갑 후보/미래통합당 : "그동안 춘천에 내리 3선이 없었습니다.이번에 한 번 밀어주시면 춘천 경제 살리고 대한민국 살리겠습니다. 확실히 해내겠습니다."]

두번째 금뺏지에 도전하는 춘천갑 선거구의 정의당 엄재철 후보 역시 서둘러 후보 등록을 마쳤습니다. 

[엄재철/춘천갑 후보/정의당 : "많은 분들의 이야기를 경청했고 싸우지않는 국회, 일하는 국회, 그리고 모범이되는 국회를 꼭 실현시켜야겠다는 각오를 다시 한번 새겨 봅니다."]

국가혁명배당금당 후보도 지역구 후보로 등록했습니다. 

[한준모/춘천갑 후보/국가혁명배당금당 : "세비를 받지않는 국회의원이 되겠습니다. (국회의원은) 불체포특권과 350개가 넘는 특혜를 갖고있는데 그 특권을 내려놓는..."]

강원도 내 8개 선거구의 국회의원 선거 출마자는 최대 40명 가까이 될 전망입니다. 

대부분은 첫날에 후보 등록을 끝냈습니다. 

하지만, 예비후보 가운데 일부는 사퇴 의사를 밝히기도 했고, 일부는 새로 도전장을 내밀겠다고 나서기도 해, 최종 대진표는 후보 등록이 끝나봐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우리동네에서 무슨일이? KBS지역뉴스 바로가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