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윤일규도 더불어시민당 이적…현역 8명으로 정의당 윗칸 목표
입력 2020.03.27 (09:48) 수정 2020.03.27 (09:54) 정치
윤일규도 더불어시민당 이적…현역 8명으로 정의당 윗칸 목표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던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이 범여권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으로 당적을 옮기기로 했습니다.

윤 의원 측 관계자는 오늘(27일) KBS와의 통화에서 "어젯밤 늦게 민주당에 탈당계를 제출했다"면서 "원래는 비례 정당에 반대하는 입장이었지만, 당의 요청에 따라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충남 천안병을 지역구로 둔 윤 의원이 이적하면서 더불어시민당은 이적 의원 8명을 확보했고, 정당 투표용지의 통일 기호 부여 기준인 지역구 의원 5명도 채우게 됐습니다.

앞서 민주당의 이종걸·신창현·이규희·이훈 의원 등 지역구 의원 4명과 심기준·제윤경·정은혜 등 비례대표 의원 3명이 시민당 이적을 확정했습니다.

통일 기호를 받은 정당들은 의석수대로 순번을 부여받는 선거법에 따라 더불어시민당은 정의당보다 투표용지 윗칸인 세 번째 칸을 차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시점에서 독자 비례대표 후보를 내지 않는 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을 제외하면 정당별 의석수는 민생당 20석, 미래한국당 17석, 정의당 6석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윤일규도 더불어시민당 이적…현역 8명으로 정의당 윗칸 목표
    • 입력 2020.03.27 (09:48)
    • 수정 2020.03.27 (09:54)
    정치
윤일규도 더불어시민당 이적…현역 8명으로 정의당 윗칸 목표
4·15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던 더불어민주당 윤일규 의원이 범여권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으로 당적을 옮기기로 했습니다.

윤 의원 측 관계자는 오늘(27일) KBS와의 통화에서 "어젯밤 늦게 민주당에 탈당계를 제출했다"면서 "원래는 비례 정당에 반대하는 입장이었지만, 당의 요청에 따라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충남 천안병을 지역구로 둔 윤 의원이 이적하면서 더불어시민당은 이적 의원 8명을 확보했고, 정당 투표용지의 통일 기호 부여 기준인 지역구 의원 5명도 채우게 됐습니다.

앞서 민주당의 이종걸·신창현·이규희·이훈 의원 등 지역구 의원 4명과 심기준·제윤경·정은혜 등 비례대표 의원 3명이 시민당 이적을 확정했습니다.

통일 기호를 받은 정당들은 의석수대로 순번을 부여받는 선거법에 따라 더불어시민당은 정의당보다 투표용지 윗칸인 세 번째 칸을 차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현시점에서 독자 비례대표 후보를 내지 않는 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을 제외하면 정당별 의석수는 민생당 20석, 미래한국당 17석, 정의당 6석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