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방역당국 “해외 유입 확진자 518명,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 3월31일 14시 브리핑
입력 2020.03.31 (15:08) 수정 2020.03.31 (15:35)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방역당국 “해외 유입 확진자 518명,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 3월31일 14시 브리핑
동영상영역 끝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해외에서 유입된 518명의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31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해외에서 유입된 518명 중 91.9%(476명)는 내국인이고, 나머지 42명은 외국인이라고 밝혔습니다.

국가별로 보면 유럽이 282명으로 54.4%를 차지했습니다. 미주 지역은 157명으로 30.3%, 중국 외 아시아 지역은 60명으로 11.6%, 중국은 17명으로 3.3%, 아프리카는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0.4%로 집계됐습니다.

권준욱 중대본 부본부장의 브리핑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방역당국 “해외 유입 확진자 518명,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 3월31일 14시 브리핑
    • 입력 2020.03.31 (15:08)
    • 수정 2020.03.31 (15:35)
    케이야
[코로나19-중앙방역대책본부] 방역당국 “해외 유입 확진자 518명,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 3월31일 14시 브리핑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해외에서 유입된 518명의 절반 이상이 유럽 체류자로 확인됐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31일)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해외에서 유입된 518명 중 91.9%(476명)는 내국인이고, 나머지 42명은 외국인이라고 밝혔습니다.

국가별로 보면 유럽이 282명으로 54.4%를 차지했습니다. 미주 지역은 157명으로 30.3%, 중국 외 아시아 지역은 60명으로 11.6%, 중국은 17명으로 3.3%, 아프리카는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0.4%로 집계됐습니다.

권준욱 중대본 부본부장의 브리핑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