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이 시각 코로나19 현황
입력 2020.04.02 (09:39) 수정 2020.04.02 (10:00)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이 시각 코로나19 현황
동영상영역 끝
[앵커]

KBS 재난방송센터 연결해 그래픽과 함께 코로나19의 현재 상황 점검해보겠습니다.

이예진 기자, 현재까지 국내 확진자 현황부터 정리해주시죠.

[기자]

네, 어제 공식 발표된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9,887명입니다.

전날보다 101명 늘었는데요.

사망자는 169명입니다.

치료가 끝나 격리해제 된 사람은 5,500명을 넘었습니다.

확진자의 절반 이상이죠.

격리 중인 환자는 4,100여 명 남았습니다.

신규 확진자를 지역별로 보겠습니다.

수도권이 전체의 절반을 넘어 가장 많았습니다.

대구에서는 20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병원과 교회에서의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의 83.5%는 집단 발생으로 분석됐는데요.

대구에선 한사랑요양병원과 제2미주병원 관련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습니다.

이 두 곳에서 지금까지 각각 100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또 수도권에서도 만민중앙교회 등을 비롯해 교회와 병원 등에서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앵커]

집단감염도 문제지만, 해외에서 유입되는 확진자가 최근 계속 늘고 있죠?

[기자]

네, 해외에서 감염돼 국내로 들어온 것으로 추정되는 확진자는 지금까지 560명입니다.

최근 하루에 40명 이상 늘어나는 추세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전체 확진자의 5.6%에 이릅니다.

그런데 이들 가운데 공항에서 확인된 경우는 40%에 불과합니다.

60%가 지역 사회로 돌아간 뒤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역 사회에서 감염이 확인된 해외유입 확진자를 보면요.

보시는 것처럼 서울, 경기, 인천 순으로 많습니다.

70%가 넘는 사람이 수도권에 거주하고 있는건데요.

해외 유입 확진자에 대한 관리가 수도권 방역 성공의 주요 변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부터 모든 입국자에 대해 2주간 자가 격리 조치가 시행됐죠.

해외 입국자 개개인의 엄격한 자가 격리 수칙 준수가 중요한 시점입니다.

지금까지 재난방송센터에서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이 시각 코로나19 현황
    • 입력 2020.04.02 (09:39)
    • 수정 2020.04.02 (10:00)
    930뉴스
이 시각 코로나19 현황
[앵커]

KBS 재난방송센터 연결해 그래픽과 함께 코로나19의 현재 상황 점검해보겠습니다.

이예진 기자, 현재까지 국내 확진자 현황부터 정리해주시죠.

[기자]

네, 어제 공식 발표된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9,887명입니다.

전날보다 101명 늘었는데요.

사망자는 169명입니다.

치료가 끝나 격리해제 된 사람은 5,500명을 넘었습니다.

확진자의 절반 이상이죠.

격리 중인 환자는 4,100여 명 남았습니다.

신규 확진자를 지역별로 보겠습니다.

수도권이 전체의 절반을 넘어 가장 많았습니다.

대구에서는 20명의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병원과 교회에서의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의 83.5%는 집단 발생으로 분석됐는데요.

대구에선 한사랑요양병원과 제2미주병원 관련 확진자가 계속 늘고 있습니다.

이 두 곳에서 지금까지 각각 100명이 넘는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또 수도권에서도 만민중앙교회 등을 비롯해 교회와 병원 등에서 집단 감염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앵커]

집단감염도 문제지만, 해외에서 유입되는 확진자가 최근 계속 늘고 있죠?

[기자]

네, 해외에서 감염돼 국내로 들어온 것으로 추정되는 확진자는 지금까지 560명입니다.

최근 하루에 40명 이상 늘어나는 추세가 계속되고 있는데요.

전체 확진자의 5.6%에 이릅니다.

그런데 이들 가운데 공항에서 확인된 경우는 40%에 불과합니다.

60%가 지역 사회로 돌아간 뒤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지역 사회에서 감염이 확인된 해외유입 확진자를 보면요.

보시는 것처럼 서울, 경기, 인천 순으로 많습니다.

70%가 넘는 사람이 수도권에 거주하고 있는건데요.

해외 유입 확진자에 대한 관리가 수도권 방역 성공의 주요 변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부터 모든 입국자에 대해 2주간 자가 격리 조치가 시행됐죠.

해외 입국자 개개인의 엄격한 자가 격리 수칙 준수가 중요한 시점입니다.

지금까지 재난방송센터에서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