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일본 코로나19 확진 235명 늘어…오늘 긴급사태 선언
입력 2020.04.07 (07:38) 수정 2020.04.07 (07:47) 국제
일본 코로나19 확진 235명 늘어…오늘 긴급사태 선언
일본에서 하루 새 코로나19 확진자가 235명 새로 확인됐다고 NHK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 탑승자 가운데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들을 포함해 4천804명이 됐습니다.

사망자는 4명 늘어난 108명입니다.

특히 도쿄에서 83명이 새로 확진됐고 누적 확진자는 1천 116명이 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오늘 오후 '신형인플루엔자 등 대책특별조치법'(이하 특조법)에 따라 긴급사태를 선언합니다.

대상 지역은 도쿄도, 가나가와현, 사이타마현, 지바현, 오사카부, 효고현, 후쿠오카현 등 7개 광역자치단체입니다.

긴급사태 선언의 효력은 내일(8일)부터 발효되며 한 달 정도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긴급사태가 선언되면 도도부현(광역자치단체) 지사는 외출 자제 요청, 흥행 시설 이용 제한 요청·지시 등 개인의 재산권을 제한하는 조치를 할 수 있게 됩니다.

일본 정부는 긴급 사태 선언 뒤에도 도시 봉쇄는 하지 않고 대중교통 등의 기능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일본 코로나19 확진 235명 늘어…오늘 긴급사태 선언
    • 입력 2020.04.07 (07:38)
    • 수정 2020.04.07 (07:47)
    국제
일본 코로나19 확진 235명 늘어…오늘 긴급사태 선언
일본에서 하루 새 코로나19 확진자가 235명 새로 확인됐다고 NHK가 오늘 보도했습니다.

이에 따라 일본의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 탑승자 가운데 코로나19에 감염된 이들을 포함해 4천804명이 됐습니다.

사망자는 4명 늘어난 108명입니다.

특히 도쿄에서 83명이 새로 확진됐고 누적 확진자는 1천 116명이 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오늘 오후 '신형인플루엔자 등 대책특별조치법'(이하 특조법)에 따라 긴급사태를 선언합니다.

대상 지역은 도쿄도, 가나가와현, 사이타마현, 지바현, 오사카부, 효고현, 후쿠오카현 등 7개 광역자치단체입니다.

긴급사태 선언의 효력은 내일(8일)부터 발효되며 한 달 정도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긴급사태가 선언되면 도도부현(광역자치단체) 지사는 외출 자제 요청, 흥행 시설 이용 제한 요청·지시 등 개인의 재산권을 제한하는 조치를 할 수 있게 됩니다.

일본 정부는 긴급 사태 선언 뒤에도 도시 봉쇄는 하지 않고 대중교통 등의 기능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