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남기 “차입금 5천억·3백인 이상 항공·해운업 지원…협력업체도 지원”
입력 2020.05.20 (08:14) 수정 2020.05.20 (08:19) 경제
홍남기 “차입금 5천억·3백인 이상 항공·해운업 지원…협력업체도 지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40조 원 규모의 기간산업안정기금을 투입할 항공·해운 업종 회사의 기준으로 '총 차입금 5천억 원 이상, 근로자 수 3백인 이상 기업 중 코로나19 피해를 본 기업'을 제시하면서, 협력업체도 기금으로 함께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4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를 주재하고, 회의 안건으로 기간산업안정기금 운용 방안을 논의하겠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지원 대상 조건을 제시하면서, 다만 예외적으로 핵심기술 보호, 산업 생태계 유지 등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어 기재부 장관과 금융위원회가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경우 추가로 지원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유동성 지원, 자본확충 등 기업 여건에 맞는 다양한 방식으로 자금을 지원한다고 부총리는 밝혔습니다.

또 기간산업기업 협력업체 지원을 위해 1조 원 범위 안에서 "협력업체 지원 특화프로그램"도 도입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원받는 기업은 근로자 수의 최소 90% 이상을 기금 지원이 시작된 날로부터 6개월 동안 유지해야 합니다.

또 이익 공유 측면에서 총 지원금액의 10%는 주식 연계증권으로 지원해, 정부 지원금이 배당이나 자사주 취득으로 나가는 도덕적 해이를 막게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다음 달 중 실제 지원이 시작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홍남기 “차입금 5천억·3백인 이상 항공·해운업 지원…협력업체도 지원”
    • 입력 2020.05.20 (08:14)
    • 수정 2020.05.20 (08:19)
    경제
홍남기 “차입금 5천억·3백인 이상 항공·해운업 지원…협력업체도 지원”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40조 원 규모의 기간산업안정기금을 투입할 항공·해운 업종 회사의 기준으로 '총 차입금 5천억 원 이상, 근로자 수 3백인 이상 기업 중 코로나19 피해를 본 기업'을 제시하면서, 협력업체도 기금으로 함께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20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4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를 주재하고, 회의 안건으로 기간산업안정기금 운용 방안을 논의하겠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지원 대상 조건을 제시하면서, 다만 예외적으로 핵심기술 보호, 산업 생태계 유지 등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수 있어 기재부 장관과 금융위원회가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경우 추가로 지원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유동성 지원, 자본확충 등 기업 여건에 맞는 다양한 방식으로 자금을 지원한다고 부총리는 밝혔습니다.

또 기간산업기업 협력업체 지원을 위해 1조 원 범위 안에서 "협력업체 지원 특화프로그램"도 도입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원받는 기업은 근로자 수의 최소 90% 이상을 기금 지원이 시작된 날로부터 6개월 동안 유지해야 합니다.

또 이익 공유 측면에서 총 지원금액의 10%는 주식 연계증권으로 지원해, 정부 지원금이 배당이나 자사주 취득으로 나가는 도덕적 해이를 막게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다음 달 중 실제 지원이 시작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