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코로나19 기부금품 61억 원…대구경북 제외 ‘최다’
입력 2020.05.23 (21:39) 수정 2020.05.23 (21:39)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코로나19 기부금품 61억 원…대구경북 제외 ‘최다’
동영상영역 끝
부산지역 코로나19 기부금품이 61억 2천만 원 상당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경북을 제외하고 전국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부산시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대한적십자사를 거쳐 들어온 45억 9천여만 원과 시민이 보낸 물품 15억 2천여만 원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61억 2천여만 원의 금품을 모금했다고 밝혔습니다.

부산시는 부산의료원과 소방재난본부, 취약계층 등에 기부금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 코로나19 기부금품 61억 원…대구경북 제외 ‘최다’
    • 입력 2020.05.23 (21:39)
    • 수정 2020.05.23 (21:39)
    뉴스9(부산)
코로나19 기부금품 61억 원…대구경북 제외 ‘최다’
부산지역 코로나19 기부금품이 61억 2천만 원 상당으로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경북을 제외하고 전국에서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부산시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대한적십자사를 거쳐 들어온 45억 9천여만 원과 시민이 보낸 물품 15억 2천여만 원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61억 2천여만 원의 금품을 모금했다고 밝혔습니다.

부산시는 부산의료원과 소방재난본부, 취약계층 등에 기부금품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