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주산 마늘 수매 시작…농가는 ‘시름’
입력 2020.05.23 (21:46)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제주산 마늘 수매 시작…농가는 ‘시름’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올해 제주산 마늘에 대한 농협 수매가 오늘(23일)부터 시작됐습니다.

하지만 수매가격이 킬로그램 당 지난해보다 7백 원이나 낮고, 생산량과 작황도 좋지 않아 농가마다 시름이 큽니다.

신익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갓 수확한 마늘을 가득 실은 트럭들이 줄지어 섰습니다. 

입구에서 마늘 등급 판정을 받은 뒤 컨테이너에 옮겨 싣습니다. 

한 해 농사의 결실을 맺는 날이지만 농민들의 표정은 그리 밝지만은 않습니다. 

kg당 수매가격은 지난해보다 7백 원 하락한 2천3백 원, 6년 만에 가장 낮습니다. 

20kg짜리 상품 마늘입니다. 

지난해 6만 원이던 가격이 올해는 4만6천 원까지 떨어졌습니다. 

[이현식/마늘 재배 농민 : "마늘 단가가 몇 년 전에도 이 가격이 나왔는데, 인건비는 비싸지 모든 것이 비싼데 마늘 값은 하락이 되니까 농사지을 마음도 없고..."]

전국의 마늘 생산량 증가로 가격이 하락한 가운데, 제주에선 지난해 마늘 파종기 때 잦은 태풍과 겨울철 이상 기온 등으로 생산량과 작황까지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습니다.

[소남진/마늘 재배 농민 : "최고 잘되면 (평당) 10~12kg이 최고고, 그렇지 않을 경우에는 7~8kg은 나거든... 근런데 올해는 안되는 밭은 4~5kg..."]

올해 수매 물량은 도내 전체 생산량의 37% 정도인 만 8백 톤. 

수매는 다음 달 초순까지 계속되지만 가격 하락에 생산량과 작황도 좋지 않아 농민들의 한숨은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 제주산 마늘 수매 시작…농가는 ‘시름’
    • 입력 2020.05.23 (21:46)
    뉴스9(제주)
제주산 마늘 수매 시작…농가는 ‘시름’
[앵커]

올해 제주산 마늘에 대한 농협 수매가 오늘(23일)부터 시작됐습니다.

하지만 수매가격이 킬로그램 당 지난해보다 7백 원이나 낮고, 생산량과 작황도 좋지 않아 농가마다 시름이 큽니다.

신익환 기자입니다.

[리포트]

갓 수확한 마늘을 가득 실은 트럭들이 줄지어 섰습니다. 

입구에서 마늘 등급 판정을 받은 뒤 컨테이너에 옮겨 싣습니다. 

한 해 농사의 결실을 맺는 날이지만 농민들의 표정은 그리 밝지만은 않습니다. 

kg당 수매가격은 지난해보다 7백 원 하락한 2천3백 원, 6년 만에 가장 낮습니다. 

20kg짜리 상품 마늘입니다. 

지난해 6만 원이던 가격이 올해는 4만6천 원까지 떨어졌습니다. 

[이현식/마늘 재배 농민 : "마늘 단가가 몇 년 전에도 이 가격이 나왔는데, 인건비는 비싸지 모든 것이 비싼데 마늘 값은 하락이 되니까 농사지을 마음도 없고..."]

전국의 마늘 생산량 증가로 가격이 하락한 가운데, 제주에선 지난해 마늘 파종기 때 잦은 태풍과 겨울철 이상 기온 등으로 생산량과 작황까지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있습니다.

[소남진/마늘 재배 농민 : "최고 잘되면 (평당) 10~12kg이 최고고, 그렇지 않을 경우에는 7~8kg은 나거든... 근런데 올해는 안되는 밭은 4~5kg..."]

올해 수매 물량은 도내 전체 생산량의 37% 정도인 만 8백 톤. 

수매는 다음 달 초순까지 계속되지만 가격 하락에 생산량과 작황도 좋지 않아 농민들의 한숨은 깊어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