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미 미주리서 코로나19 감염 미용사, 손님 84명 머리 손질
입력 2020.05.24 (04:40) 수정 2020.05.24 (05:27) 국제
미 미주리서 코로나19 감염 미용사, 손님 84명 머리 손질
미국 미주리주(州)의 한 미용사가 코로나19에 걸린 채 84명의 손님을 받아 머리를 했다고 CNN 방송이 현지시간 23일 보도했습니다.

현지 보건국에 따르면 그레이트클립스라는 미용실에서 일하는 이 미용사는 이번 달에 코로나 19 증상을 보이는데도 8일간 일하며 손님을 받았습니다.

이 기간 손님 84명에게 머리 손질을 해줬고 같이 일하던 동료 직원 7명도 코로나 19에 노출됐습니다. 다만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이 미용사나 손님들은 얼굴 가리개를 하고 있었다고 카운티 보건국은 설명했습니다.

이 미용사가 언제 코로나 19 양성 판정을 받았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여행하다가 코로나 19에 감염된 것으로 보건 당국은 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UPI=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미 미주리서 코로나19 감염 미용사, 손님 84명 머리 손질
    • 입력 2020.05.24 (04:40)
    • 수정 2020.05.24 (05:27)
    국제
미 미주리서 코로나19 감염 미용사, 손님 84명 머리 손질
미국 미주리주(州)의 한 미용사가 코로나19에 걸린 채 84명의 손님을 받아 머리를 했다고 CNN 방송이 현지시간 23일 보도했습니다.

현지 보건국에 따르면 그레이트클립스라는 미용실에서 일하는 이 미용사는 이번 달에 코로나 19 증상을 보이는데도 8일간 일하며 손님을 받았습니다.

이 기간 손님 84명에게 머리 손질을 해줬고 같이 일하던 동료 직원 7명도 코로나 19에 노출됐습니다. 다만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이 미용사나 손님들은 얼굴 가리개를 하고 있었다고 카운티 보건국은 설명했습니다.

이 미용사가 언제 코로나 19 양성 판정을 받았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여행하다가 코로나 19에 감염된 것으로 보건 당국은 보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UPI=연합뉴스]

▶ ‘ 코로나19 확산 우려’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