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수부, 여름철 앞두고 수산물 판매장·양식장 위생 안전 점검
입력 2020.05.24 (11:16) 수정 2020.05.24 (11:23) 경제
해수부, 여름철 앞두고 수산물 판매장·양식장 위생 안전 점검
정부가 다가오는 여름철을 맞아 수산물 판매장의 식중독균 실태와 양식장의 항생제 사용량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합니다.

해양수산부는 '2020년도 여름철 수산물 위생·안전관리 추진계획'을 확정하고 다음 달부터 지방자치단체, 수협과 함께 전국 위·공판장 및 양식장을 대상으로 합동 지도·점검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우선 수산물을 대량으로 취급하는 전국의 위·공판장 200곳과 조개와 멍게 등 패류·피낭류 생산 해역 40곳에서 비브리오패혈증 등 식중독균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또 수온 상승으로 양식장의 항생제 사용량이 증가하는 시기인 점을 고려해 8월까지 전국 16개 시·도 양식장을 대상으로 수산용 동물의약품을 적정하게 사용하고 휴약기간을 지켰는지를 점검합니다.

해수부는 사용금지물질 등 미승인 약품을 보관하거나 사용했는지도 함께 살펴보고 위반 사항을 적발하면 출하정지나 폐기처분 등 조치를 할 예정입니다.

해수부는 또 TV, 라디오, 블로그 등을 통해 국민을 대상으로 안전한 수산물 섭취와 관리 요령도 홍보할 계획입니다.

주요 내용은 신선한 수산물을 구입하고 5℃ 이하로 냉장 보관하기, 사용한 조리기구는 뜨거운 물에 씻어 2차 오염 예방하기 등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해수부, 여름철 앞두고 수산물 판매장·양식장 위생 안전 점검
    • 입력 2020.05.24 (11:16)
    • 수정 2020.05.24 (11:23)
    경제
해수부, 여름철 앞두고 수산물 판매장·양식장 위생 안전 점검
정부가 다가오는 여름철을 맞아 수산물 판매장의 식중독균 실태와 양식장의 항생제 사용량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합니다.

해양수산부는 '2020년도 여름철 수산물 위생·안전관리 추진계획'을 확정하고 다음 달부터 지방자치단체, 수협과 함께 전국 위·공판장 및 양식장을 대상으로 합동 지도·점검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해수부는 우선 수산물을 대량으로 취급하는 전국의 위·공판장 200곳과 조개와 멍게 등 패류·피낭류 생산 해역 40곳에서 비브리오패혈증 등 식중독균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또 수온 상승으로 양식장의 항생제 사용량이 증가하는 시기인 점을 고려해 8월까지 전국 16개 시·도 양식장을 대상으로 수산용 동물의약품을 적정하게 사용하고 휴약기간을 지켰는지를 점검합니다.

해수부는 사용금지물질 등 미승인 약품을 보관하거나 사용했는지도 함께 살펴보고 위반 사항을 적발하면 출하정지나 폐기처분 등 조치를 할 예정입니다.

해수부는 또 TV, 라디오, 블로그 등을 통해 국민을 대상으로 안전한 수산물 섭취와 관리 요령도 홍보할 계획입니다.

주요 내용은 신선한 수산물을 구입하고 5℃ 이하로 냉장 보관하기, 사용한 조리기구는 뜨거운 물에 씻어 2차 오염 예방하기 등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