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연경, 흥국생명 복귀 결심”
입력 2020.06.05 (21:47) 수정 2020.06.05 (21:5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김연경, 흥국생명 복귀 결심”
동영상영역 끝
[앵커]

배구 여제 김연경이 흥국생명 복귀를 결심한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김연경은 구단과 내일 다시 만나 구체적인 협상을 마무리할 예정입니다.

하무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김연경이 11년 만에 흥국생명 유니폼을 다시 입기로 결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배구계에 정통한 한 관계자는 "김연경이 국내 복귀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안다"고 전했습니다.

또 "김연경이 지난 3일 흥국생명과 첫 협상 이후 가족들과 논의 끝에 복귀를 결심했다"면서 "조만간 계약이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코로나 19로 해외 리그 일정이 불투명한 데다, 내년 올림픽 준비를 하기에도 한국이 최상의 조건이어서 이 같은 결정을 했다는 겁니다.

김연경은 내일 구단과 다시 만나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합니다.

큰 걸림돌로 꼽혔던 연봉 문제도 해결의 실마리를 찾았습니다.

김연경은 최고 20억 원에 이르는 연봉도 양보할 의향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관계자는 "흥국생명 구단이 김연경에게 상한선인 6억 5천만 원을 지급해도 선수단 운영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김연경은 오늘 자신의 SNS 계정에 '모든 일에는 자기가 이겨낼 수 있는 만큼의 일들만 일어난다고 한다'는 의미심장한 글을 올려 관심을 모았습니다.

배구 여제의 화려한 국내 복귀가 이제 초읽기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하무림입니다.
  • “김연경, 흥국생명 복귀 결심”
    • 입력 2020.06.05 (21:47)
    • 수정 2020.06.05 (21:53)
    뉴스 9
“김연경, 흥국생명 복귀 결심”
[앵커]

배구 여제 김연경이 흥국생명 복귀를 결심한 것으로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김연경은 구단과 내일 다시 만나 구체적인 협상을 마무리할 예정입니다.

하무림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김연경이 11년 만에 흥국생명 유니폼을 다시 입기로 결심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배구계에 정통한 한 관계자는 "김연경이 국내 복귀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안다"고 전했습니다.

또 "김연경이 지난 3일 흥국생명과 첫 협상 이후 가족들과 논의 끝에 복귀를 결심했다"면서 "조만간 계약이 이뤄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코로나 19로 해외 리그 일정이 불투명한 데다, 내년 올림픽 준비를 하기에도 한국이 최상의 조건이어서 이 같은 결정을 했다는 겁니다.

김연경은 내일 구단과 다시 만나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합니다.

큰 걸림돌로 꼽혔던 연봉 문제도 해결의 실마리를 찾았습니다.

김연경은 최고 20억 원에 이르는 연봉도 양보할 의향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 관계자는 "흥국생명 구단이 김연경에게 상한선인 6억 5천만 원을 지급해도 선수단 운영이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김연경은 오늘 자신의 SNS 계정에 '모든 일에는 자기가 이겨낼 수 있는 만큼의 일들만 일어난다고 한다'는 의미심장한 글을 올려 관심을 모았습니다.

배구 여제의 화려한 국내 복귀가 이제 초읽기에 들어갔습니다.

KBS 뉴스 하무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