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오늘부터 고위험시설 8곳 ‘QR코드 도입’ 의무화…“계도기간 끝”
입력 2020.07.01 (01:00) 수정 2020.07.01 (08:13) 사회
오늘부터 고위험시설 8곳 ‘QR코드 도입’ 의무화…“계도기간 끝”
오늘부터 전국 8개 고위험시설 업종은 반드시 전자출입명부 QR코드를 도입해 손님 출입을 관리해야 합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늘(1일) 0시부터 전국 8개 고위험시설 업종에 대해 QR코드 도입을 의무화했습니다.

앞서 방역당국은 지난달 10일부터 ▲헌팅포차 ▲감성주점 ▲유흥주점 ▲단란주점 ▲콜라텍 ▲노래연습장 ▲실내 집단 운동시설 ▲실내 스탠딩 공연장 등 고위험시설 8곳에 대해 전자출입명부 도입을 의무화했습니다.

어제(30일)까지는 '계도 기간'으로 수칙을 어겨도 처벌받지 않았지만, 오늘부터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최대 3백만 원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지난달 23일 고위험시설로 추가 지정된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 ▲유통물류센터 ▲대형학원 ▲뷔페 식당 등 4곳은 2주일 동안 계도기간을 거친 뒤 의무화됩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계도 기간은 처벌을 유예하는 기간이라 엄밀하게 끝나는 시간이 정해진 건 없지만, 1일부터 계도 없이 바로 관리한다고 했으니 통상 0시부터 시행한다고 보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오늘부터 고위험시설 8곳 ‘QR코드 도입’ 의무화…“계도기간 끝”
    • 입력 2020.07.01 (01:00)
    • 수정 2020.07.01 (08:13)
    사회
오늘부터 고위험시설 8곳 ‘QR코드 도입’ 의무화…“계도기간 끝”
오늘부터 전국 8개 고위험시설 업종은 반드시 전자출입명부 QR코드를 도입해 손님 출입을 관리해야 합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늘(1일) 0시부터 전국 8개 고위험시설 업종에 대해 QR코드 도입을 의무화했습니다.

앞서 방역당국은 지난달 10일부터 ▲헌팅포차 ▲감성주점 ▲유흥주점 ▲단란주점 ▲콜라텍 ▲노래연습장 ▲실내 집단 운동시설 ▲실내 스탠딩 공연장 등 고위험시설 8곳에 대해 전자출입명부 도입을 의무화했습니다.

어제(30일)까지는 '계도 기간'으로 수칙을 어겨도 처벌받지 않았지만, 오늘부터는 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최대 3백만 원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습니다.

지난달 23일 고위험시설로 추가 지정된 ▲방문판매 등 직접판매홍보관, ▲유통물류센터 ▲대형학원 ▲뷔페 식당 등 4곳은 2주일 동안 계도기간을 거친 뒤 의무화됩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계도 기간은 처벌을 유예하는 기간이라 엄밀하게 끝나는 시간이 정해진 건 없지만, 1일부터 계도 없이 바로 관리한다고 했으니 통상 0시부터 시행한다고 보면 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